콘텐츠바로가기

아바, 해체 30여년 만에 재결합

입력 2016-10-27 18:08:53 | 수정 2016-10-28 00:48:14 | 지면정보 2016-10-28 A3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상현실·인공지능 활용
내년 중 '디지털 연예활동'
기사 이미지 보기
스웨덴 출신의 전설적 스타 혼성 보컬그룹 아바(ABBA·사진)가 해체한 지 30여년 만에 재결합한다.

아바 측은 26일(현지시간) “내년에 4명 멤버 모두 다시 모여 가상현실과 인공지능 등을 활용한 새로운 ‘디지털 연예활동 프로젝트’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내용은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아바 매니저인 사이먼 풀러는 “아바가 최신 디지털 가상현실 기술을 극한까지 끌어올린 획기적 프로젝트에 기반을 두고 함께 작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바 여성 멤버인 아니프리드 린지스타드는 “세계 팬들이 재결합을 줄곧 요청했다”며 “이번 작업이 우리를 흥분시키는 것만큼 팬들도 열광시킬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성 멤버 베니 안데르손은 “이번 작업은 아바의 과거와 현재 모습의 진수를 보여줄 타임머신이 될 것”이라고 했다.

1973년 스웨덴에서 결성된 아바는 이듬해 유로비전송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차지한 뒤 ‘워털루’ ‘맘마미아’ ‘SOS’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해 세계적인 스타가 됐다. 그후 1983년 해체됐다. 그러나 아바의 히트곡으로만 구성된 뮤지컬 ‘맘마미아’가 연령 구분 없이 사랑받을 정도로 아바의 인기는 여전히 뜨겁다.

이미아 기자 mia@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55.6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3% 넥센테크 +4.65%
SK디앤디 +5.00% 엑사이엔씨 -2.40%
SK가스 -0.80% 엔지켐생명... -5.60%
삼성전자 -0.72% 카카오 -1.43%
한화테크윈 -2.18%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42%
삼성화재 -1.10%
삼성중공업 -1.26%
현대엘리베... -0.32%
하나금융지... -2.6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0.29%
컴투스 +0.08%
CJ E&M +0.47%
인터플렉스 +4.17%
파트론 -2.1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백화점 +0.98%
한국전력 0.00%
KT&G -0.10%
고려아연 +1.09%
한국타이어 +2.1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1.91%
인터플렉스 +4.17%
서울반도체 -0.58%
에스엠 -0.65%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