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네이버, 분기 매출 1조시대…'1등 공신' 라인

입력 2016-10-27 17:50:32 | 수정 2016-10-27 20:38:49 | 지면정보 2016-10-28 A1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국내 인터넷 기업 최초로 연간 매출 4조·영업이익 1조원 '눈앞'

3분기 실적 발표
글로벌 매출 비중 37%로 급증
콘텐츠 수익 88% 해외서 나와

모바일 광고 비중 56%로 급증
PC와 격차 작년보다 더 벌려
기사 이미지 보기
네이버가 국내 인터넷 기업으로는 처음 분기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자회사인 라인 등 해외 사업과 모바일 광고 부문에서 견조한 성장을 이룬 데 힘입은 것으로 분석된다. 이런 추세가 이어진다면 네이버는 올해 처음으로 연매출 4조원 벽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는 27일 3분기 매출 1조131억원, 영업이익 282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0.5%, 27.6%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네이버의 분기 매출 1조원 달성 일등공신으로는 라인이 꼽힌다. 라인은 3분기 매출 359억3000만엔(약 3910억원), 영업이익 49억2700만엔(약 536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보다 각각 12.6%, 133% 늘었다. 네이버는 라인 성장세에 힘입어 해외 매출 비중을 37%로 끌어올렸다.

모바일 플랫폼의 성공 잣대로 꼽히는 광고 부문에서도 전년 동기보다 27.7%나 증가한 7495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 가운데 모바일 광고 매출 비중은 56%로 지난 1분기 PC 광고를 앞지른 이후 격차를 더욱 벌렸다.

콘텐츠 부문에서는 해외 의존도가 더 컸다. 콘텐츠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8% 감소한 2275억원으로, 해외 비중이 전체의 88%를 차지했다. 네이버 측은 지난해 10월 라인 게임을 통해 출시된 대작인 ‘레이븐’(넷마블게임즈)에 따른 기저 효과 등이 작용해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다소 줄었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1분기 9373억원, 2분기 9873억원, 3분기 1조131억원 등으로 세 분기 누적 기준 2조9377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4분기에도 이 같은 성장세가 이어지면 지난해 처음으로 연매출 3조원(3조2512억원)을 돌파한 데 이어 올해는 4조원을 넘어설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연간 영업이익도 1분기 2568억원, 2분기 2727억원, 3분기 2823억원으로 누적 8118억원을 기록해 1조원 고지에 안착할 가능성이 높다.

정보기술(IT)업계 관계자는 “네이버가 2002년 상장한 뒤 매출 1조원을 돌파하는 데 6년이 걸렸지만 이후 2조원과 3조원 벽을 허무는 데는 3, 4년밖에 안 걸렸다”며 “3조원 고지를 밟은 지 단 1년 만에 4조원까지 도달한 것은 그만큼 네이버의 모바일 변신과 해외 진출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는 걸 보여준다”고 말했다.

김상헌 대표는 이날 투자자 콘퍼런스 콜에서 내년 3월 자신의 사임은 “세대 교체를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차기 대표로 내정된 한성숙 서비스총괄 부사장을 비롯해) 서비스를 직접 만들고 운영하며 사용자들과 교감해온 차세대 리더들이 빠르게 변화하는 경쟁 상황에 제대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기 기자 hglee@hankyung.com

POLL

증권

코스피 2,172.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코미코 -17.31%
SK가스 -0.40% 툴젠 +0.14%
SK디앤디 +0.52% 모바일어플... 0.00%
삼성전자 -1.55% 엔지켐생명... -1.11%
현대중공업 +2.01% 브레인콘텐...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94%
SK하이닉스 -0.41%
KB금융 +1.2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70%
컴투스 +2.05%
안랩 +13.65%
웹젠 -2.15%
아모텍 +0.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