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경희 국민대 공연예술학부 교수 "남북 마음 통하는 게 통일의 시작이죠"

입력 2016-10-26 17:55:19 | 수정 2016-10-27 04:17:35 | 지면정보 2016-10-27 A3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탈북대학생 주인공 뮤지컬 공연
기사 이미지 보기
‘은아’는 어릴 때 북한을 탈출했다. 우여곡절 끝에 한국의 한 대학에 입학했다. 지도교수는 은아에게 자신의 조교를 ‘멘토’로 소개해줬다. 은아는 멘토 언니와 공부도 하고, 분식도 먹으러 다녔다. 친언니가 생긴 것처럼 마음이 든든했다. 하지만 한 학기가 끝나자 멘토 언니는 이렇게 말했다. “나 이제 조교 학점 다 받고 네 멘토 끝났어. 이제 나한테 연락하지 말고 새 멘토에게 물어볼래?”

26일 오후 국민대 예술관 소극장에서 열린 뮤지컬 ‘달콤한 철쭉’의 일부다. 탈북대학생의 남한 체험 이야기를 소재로 다뤘다. 배우 안세현 씨(25)는 멘토 언니에게 버림받은 은아 역을 맡았다. 안씨는 함경북도 청진 출신으로 가족과 함께 2014년 남한으로 건너온 탈북자다.

이 뮤지컬은 국민대의 한반도미래연구원(원장 김주현) 주최로 열렸다. 정경희 공연예술학부 교수(사진)가 기획과 제작 총괄을 맡았다. 정 교수는 2011년부터 탈북민 대안학교에 장학금을 후원하고 학생들과 작은 창작뮤지컬을 무대에 올려온 공연분야의 ‘통일 전도사’다. 올해부턴 한반도미래연구원과 힘을 합쳐 ‘달콤한 철쭉’을 공연하고 있다. 정 교수는 “공연을 통해 탈북 출신 배우는 스스로의 마음을 치유하고 관객은 탈북자의 상처받은 마음을 헤아리게 된다”며 “탈북자와 남한 출신 학생의 마음이 서로 통하는 것부터가 통일의 시작”이라고 말했다.

마지혜 기자 looky@hankyung.com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9.1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32% 코아로직 +1.15%
SK디앤디 +3.07% 큐리언트 -0.90%
SK가스 -0.89% 툴젠 +2.07%
더존비즈온 +1.87% 빅텍 +4.04%
삼성엔지니... +0.93% 엔지켐생명... +2.4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44%
삼성전자 -1.17%
롯데케미칼 0.00%
현대제철 -1.13%
엔씨소프트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15%
SK머티리얼... +1.44%
셀트리온 -0.10%
SKC코오롱PI 0.00%
에스엠 -1.0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4.71%
LG전자 +1.49%
OCI +1.46%
삼성전기 -0.76%
미래에셋대... -1.6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메디톡스 +0.17%
코스메카코... +2.02%
솔브레인 +2.36%
이녹스 +0.9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