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순실·정유라·최경희 검찰 고발…'이대 사태' 공식 수사

입력 2016-10-23 14:59:29 | 수정 2016-10-23 14:59:2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비리 철폐"를 외친 이화여대생들의 교내 시위 모습. <한경DB>


'비선 실세' 의혹을 받는 최순실(60)씨과 딸 정유라(20)씨, 정 씨의 이화여대 입학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최경희 전 이대 총장 등 3명이 모두 검찰에 고발당했다.

이 고발건이 미르·K스포츠재단의 설립 및 모금, 기금 유용 의혹 등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한웅재 부장검사)에 배당될 경우 검찰 수사가 정 씨의 이대 부정 입학 및 학사 특혜 운영 등으로 확대될 수 있어 주목된다.

23일 검찰에 따르면 시민단체 서민민생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는 지난 21일 최 전 총장과 최씨 모녀를 미르재단과 K스포츠재단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대책위는 고발장에서 최씨가 원칙대로 학사 관리를 하려 한 이대 체육과학부 함모 교수를 찾아가 "교수 같지도 않고 이런 뭐 같은 게 다 있냐"는 폭언을 하고 이후 학교 측에 요구해 실제로 함 교수가 학장의 지시로 지도 교수직에서 쫓겨났다고 주장하면서 최씨를 협박죄 등으로 처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또 신입생 선발 관련 규정을 어기고 입학 원서 마감 이후 아시안게임 승마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유라씨를 합격시킨 최 전 총장도 처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대책위는 사회관계망서스(SNS)에 "돈도 실력이야. 능력 없으면 니네 부모를 원망해"라는 취지의 발언을 한 유라씨도 모욕죄로 처벌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검찰은 고발장 내용을 검토하고 나서 이르면 이주 초께 사건 배당 부서를 결정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55.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엠지메드 +7.56%
SK디앤디 -0.48% 코미팜 +1.52%
SK가스 +0.41% 셀트리온 0.00%
현대제철 +0.68% 와이디온라... 0.00%
미래에셋대... -0.61% 카카오 +1.1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8%
SK -2.14%
GS건설 -1.54%
LG유플러스 +0.32%
만도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0.62%
솔브레인 -2.43%
SK머티리얼... -0.21%
유진기업 +1.25%
에스에프에... +1.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2.87%
삼성생명 +0.40%
SK하이닉스 +2.33%
롯데쇼핑 +2.03%
삼성SDI +1.9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9.54%
셀트리온 0.00%
씨젠 +0.38%
제넥신 +3.39%
에스엠 +0.3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