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만건 하루에 복사하라"…서울시의원 '갑질' 논란

입력 2016-10-21 17:58:09 | 수정 2016-10-22 06:11:47 | 지면정보 2016-10-22 A2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울시의원의 무리한 자료 요구가 ‘갑질’ 논란에 휘말렸다. 서울교육청에 총 1만여건에 달하는 문서(복사본)를 채 하루도 되지 않는 시간 안에 달라고 요구한 것이 도마에 올랐다. 급기야 해당 공무원들이 노조 인터넷 홈페이지에 ‘위원장님 살려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는 일까지 벌어졌다.

사연은 이렇다. 다음달에 예정된 서울교육청에 대한 행정사무 감사를 준비 중인 시의회 교육위원회의 한 의원이 최근 3년간 학원 강사 채용과 해임 관련 서류 전체를 스캔해서 보내라고 했다는 것이다. 제출 마감은 하루 뒤인 21일.

이점희 서울교육청 노조위원장은 “해당 의원의 요구는 누가 봐도 수긍할 수 없는 수준”이라며 “교육청 직원들을 길들이기 위한 갑질이 아닌지 의구심이 들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임기훈 기자 shagger@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1.8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3% 툴젠 +8.64%
SK디앤디 -0.12% 버추얼텍 -2.08%
SK가스 -1.61% 카카오 -0.48%
삼성전자 +0.48% 서화정보통... +0.60%
제이준 +5.04% 유성티엔에... -2.1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87%
SK하이닉스 -1.56%
LG화학 -0.83%
NAVER +0.58%
현대차 +1.6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1.83%
서울반도체 -0.86%
카카오 -0.84%
테스 +0.65%
CJ E&M -1.4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2.08%
엔씨소프트 +5.18%
삼성전기 +4.55%
LG화학 +2.39%
삼성전자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6.37%
SK머티리얼... -1.86%
에스에프에... +4.12%
테스 +4.76%
서울반도체 +3.5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