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원종 청와대 비서실장 "비선 실세는 없다" 일축

입력 2016-10-21 15:48:25 | 수정 2016-10-21 15:48: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원종 청와대 비서실장은 21일 '최순실 씨를 비롯한 비선 실세가 국가 대사에 관여한다"는 야권의 의혹 제기에 대해 "비선 실세는 없다"고 일축했다. 이원종 실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해 "대통령은 친형제까지도 멀리하는 분"이라고 밝혔다.

이원종 실장은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 씨가 호형호제할 정도로 친한 사이라는 세간의 의혹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도 "아는 사이인 건 분명하지만, 절친하게 지낸 것은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어 "(최씨가) 대통령을 언니라고 부르고 40년간 절친은 아니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3.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34% 영우디에스... -3.08%
SK디앤디 +0.25% 셀트리온제... -0.67%
SK가스 -0.96% 엘오티베큠 -4.62%
지코 -0.94% 모바일어플... +9.83%
무학 0.00% 위즈코프 -5.8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AVER -1.73%
LG화학 -0.88%
호텔신라 +1.55%
현대모비스 0.00%
LG이노텍 -5.2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30%
에스에프에... -0.61%
고영 +1.23%
CJ E&M +1.37%
클리오 +2.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호텔신라 +5.97%
신세계 +4.49%
LG화학 +1.61%
롯데쇼핑 +1.69%
현대백화점 +1.3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AP시스템 +1.83%
파라다이스 +2.35%
이오테크닉... +1.10%
에이티젠 +6.84%
CJE&M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