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대선 마지막 TV토론] 클린턴 손 들어준 글로벌 금융시장

입력 2016-10-20 19:41:51 | 수정 2016-10-20 19:41:51 | 지면정보 2016-10-21 A1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글로벌 금융시장은 19일(현지시간) 열린 미국 대통령 후보 3차 TV토론을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우세로 평가했다.

마지막 TV토론이 끝난 직후 이번 대선의 ‘풍향계’ 역할을 하는 멕시코 페소화 가치는 급등했다. 이날 밤 9시(미 동부시간 기준) TV토론이 시작할 때 달러당 18.52페소를 기록한 뒤 토론이 끝난 밤 11시께 18.46페소로 두 시간 만에 0.3% 올랐다.

페소화는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의 당선 확률이 높아지면 약세를, 낙선 가능성이 커지면 강세를 보였다. 트럼프가 공약으로 내건 불법 이민자 규제와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 재협상이 멕시코 경제에 부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분석됐기 때문이다. 페소화 가치는 지난 9월23일 1차 TV토론 이후 클린턴이 지속적으로 우세를 보이자 7% 뛰어올랐다.

이날 주식시장도 클린턴 후보에게 더 높은 점수를 매겼다. 뉴욕증시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와 S&P500 주가지수 선물은 3차 TV토론이 끝난 뒤 0.2% 안팎의 상승세를 보였다.

투자자들은 트럼프 후보가 당선되면 정책 불확실성이 커져 증시에 악재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아시아 증시에서는 일본 닛케이225지수가 1.2% 올랐고 싱가포르, 홍콩, 베트남 증시도 0.5~1.0%씩 상승했다.

뉴욕=이심기 특파원 sglee@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8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55% 넥센테크 +1.65%
SK가스 0.00% 현성바이탈 -19.68%
SK디앤디 -0.54% KJ프리텍 -14.36%
현대산업 -3.53% 셀트리온 +1.73%
대우부품 +2.34% 진성티이씨 -2.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36%
현대차 +1.76%
신한지주 -0.95%
SK하이닉스 -1.30%
KB금융 -2.0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63%
메디톡스 +8.51%
휴젤 +1.23%
테스 +1.16%
지스마트글... -0.6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