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대선 마지막 TV토론] 클린턴 손 들어준 글로벌 금융시장

입력 2016-10-20 19:41:51 | 수정 2016-10-20 19:41:51 | 지면정보 2016-10-21 A1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글로벌 금융시장은 19일(현지시간) 열린 미국 대통령 후보 3차 TV토론을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의 우세로 평가했다.

마지막 TV토론이 끝난 직후 이번 대선의 ‘풍향계’ 역할을 하는 멕시코 페소화 가치는 급등했다. 이날 밤 9시(미 동부시간 기준) TV토론이 시작할 때 달러당 18.52페소를 기록한 뒤 토론이 끝난 밤 11시께 18.46페소로 두 시간 만에 0.3% 올랐다.

페소화는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의 당선 확률이 높아지면 약세를, 낙선 가능성이 커지면 강세를 보였다. 트럼프가 공약으로 내건 불법 이민자 규제와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 재협상이 멕시코 경제에 부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분석됐기 때문이다. 페소화 가치는 지난 9월23일 1차 TV토론 이후 클린턴이 지속적으로 우세를 보이자 7% 뛰어올랐다.

이날 주식시장도 클린턴 후보에게 더 높은 점수를 매겼다. 뉴욕증시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와 S&P500 주가지수 선물은 3차 TV토론이 끝난 뒤 0.2% 안팎의 상승세를 보였다.

투자자들은 트럼프 후보가 당선되면 정책 불확실성이 커져 증시에 악재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아시아 증시에서는 일본 닛케이225지수가 1.2% 올랐고 싱가포르, 홍콩, 베트남 증시도 0.5~1.0%씩 상승했다.

뉴욕=이심기 특파원 sglee@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6.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10% 툴젠 +0.34%
SK디앤디 0.00% 디오 -2.28%
삼성전자 +0.92% 셀트리온 +0.10%
SK가스 -3.24% 삼영이엔씨 +0.86%
지코 -3.23% 셀루메드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SDI -1.60%
대한항공 +1.97%
현대중공업 +1.62%
미래에셋대... +1.67%
팬오션 -3.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24%
셀트리온 +0.10%
클리오 -2.41%
더블유게임... +1.45%
코미팜 -1.6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