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 대통령을 향한 TK 민심은…"우야든동 나라 걱정 좀 더 하이소"

입력 2016-10-19 20:45:31 | 수정 2016-10-19 22:37: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우야든동(어떻게 해서든지 뜻의 경상도 사투리) 나라 걱정 더 하이소”

박근혜 대통령이 19일 경상북도 영주시의 대표적인 관광지 소수서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한 시민이 박 대통령에게 던진 말이다. 장년층의 한 남성은 “대통령님 오신다고 해서 1시간 이상 기다렸다”고 인사를 한 뒤에 “우야든동 나라 걱정 더 하이소”이라고 했다. 박 대통령은 크게 웃으며 “우야든동. 네, 그렇게 하겠습니다”라고 답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본인의 정치적 기반인 경상북도 구미와 영주를 6시간 동안 방문했다. 구미 산업단지내 경북산학융합지구와 스마트 공장을 차례로 둘러보고 도레이첨단소재의 구미 4공장 기공식에 참석했다.

박 대통령은 이어 구미 새마을중앙시장으로 이동했다. 시장거리에는 ‘구미의 딸 박근혜 대통령님 어서 오이소’라는 플래카드가 걸렸다. 박 대통령의 선친인 박정희 대통령의 고향이 바로 구미다. 박 대통령은 시장 상인과 시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어 인사를 하고 악수를 나눴다. 상인회장, 지역인사들과 함께 도시락으로 점심을 해결하고 상가를 돌면서 온누리상품권으로 건조 단호박, 고구마, 삼겹살, 머루포도, 콩송편 등을 샀다. 박 대통령이 콩송편을 살 때, 가게 여성 주인이 떡 몇개를 더 싸면서 “전통시장에는 ‘덤’이 있습니다. 덤이~”라면서 경품추첨에 응모하라며 응모권을 건넸다. 박 대통령은 “이거 당첨되면 뭐가 나오냐”고 묻자, 상인은 “온누리상품권 2만원입니다. 당첨되면 제가 올라가서 드리겠다”고 말해 좌중에 웃음이 터졌다. 상인은 “혹시 압니까? 저한테 (상품권이) 올 수 있을는지”라고 말해 주위에 폭소를 자아냈다. 박 대통령은 응모권에 이름을 쓴 뒤 “경품권까지 주시고”라며 자리를 떴다.

박 대통령은 구미 일정을 끝낸 뒤 영주시를 찾아 우리나라 최초의 사액서원인 소수서원과 조선시대 전통가옥과 생활상을 재현한 선비촌을 각각 방문했다. 영주 방문은 지난 7월 울산 태화강 십리대숲, 8월 충남 서산 버드랜드·인천 월미공원에 이어 국내관광 활성화를 위해 주요 관광지를 방문하는 행보의 일환이었다.

장진모 기자 jang@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55.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엠지메드 +7.56%
SK디앤디 -0.48% 코미팜 +1.52%
SK가스 +0.41% 셀트리온 0.00%
현대제철 +0.68% 와이디온라... 0.00%
미래에셋대... -0.61% 카카오 +1.1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8%
SK -2.14%
GS건설 -1.54%
LG유플러스 +0.32%
만도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0.62%
솔브레인 -2.43%
SK머티리얼... -0.21%
유진기업 +1.25%
에스에프에... +1.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2.87%
삼성생명 +0.40%
SK하이닉스 +2.33%
롯데쇼핑 +2.03%
삼성SDI +1.9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9.54%
셀트리온 0.00%
씨젠 +0.38%
제넥신 +3.39%
에스엠 +0.35%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