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한카드, '알파고 인공지능' 접목한 부정거래적발시스템 도입한다

입력 2016-10-18 16:35:59 | 수정 2016-10-18 17:24: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한카드는 인공지능(AI) 딥러닝(Deep Learning) 방식을 도입한 FDS(카드 부정사용거래 적발 시스템)을 개발하기로 하고, 이달부터 서울대 연구진 등과 공동으로 시스템 구축에서 나섰다고 18일 발표했다. 시스템은 빠르면 연내 도입된다.

바둑기사 이세돌과 바둑대결을 펼친 알파고 등에서 쓰인 딥러닝은 FDS의 기존 데이터를 토대로 이상징후를 포착한 뒤 부정거래를 스스로 잡아내는 것이 특징이다. 이 같은 방식은 페이팔 등 미국의 주요 온라인 결제서비스회사 FDS에서 채택하고 있지만, 우리나라 금융회사에서는 채택한 것은 처음이다.

신한카드는 이번 서울대와의 연구성과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활용하는 방안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