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관광버스 화재' 참사 속 의인들…탈출 돕고, 부상자 후송

입력 2016-10-14 08:02:13 | 수정 2016-10-14 08:02: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난 13일 발생한 관광버스 화재사고 현장에는 부상자를 직접 병원으로 옮기거나 생존자 탈출을 도왔던 의인들이 있었다.

사고 직후 불이 붙은 버스에서 탈출한 부상자들이 주변에 주저앉자 한 남성은 차를 세웠다. 이 남성은 화상을 입고 연기를 흡입한 부상자 4명을 자신의 아반떼 승용차에 태웠다. 그 중 한 명은 발목이 완전히 부러진 중상자였다.

119 안내를 받아 남구 좋은삼정병원에 도착한 남성은 응급실로 뛰어들어가 "휠체어를 준비하라"고 요구했다. 부상자가 응급실로 들어간 것을 확인한 남성은 자신의 이름도 알리지 않은 채 병원을 떠났다.

병원 직원은 "부상자를 이송한 남성은 울산이 목적지도 아니었는데 부상자 이송을 위해 울산으로 내달린 것 같다"면서 "자신을 교사라고 밝혔는데 별다른 말도 없이 돌아가 버렸다"고 밝혔다.

화재 현장에서도 또 다른 의인의 희생이 목격됐다. 불이 붙은 버스 출입문이 콘크리트 분리대에 막히는 바람에 생존자들은 반대편 유리를 깨고 탈출해야 했다.

이때 한 남성이 승객들의 탈출을 도왔고, 이 과정에서 연기를 흡입하는 등 본인도 다쳤다. 그는 부상자들과 함께 울산 동강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가벼운 치료만 받고 귀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3일 오후 10시 11분께 울산시 울주군 언양읍 경부고속도로 언양분기점에서 경주 IC 방향 1㎞ 지점을 달리던 관광버스에서 불이 났다.

버스에는 울산의 한 석유화학업체 퇴직자 부부 모임 회원들과 운전기사 등 20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 중 10명이 불이 난 버스에서 빠져나오지 못해 숨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4.4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엔지켐생명... -1.38%
SK디앤디 -2.08% 와이지엔터... -0.34%
SK가스 -1.21% 셀트리온 -0.55%
삼성전자 +0.83% 툴젠 -1.25%
삼성SDI +0.74% 에임하이 +6.5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백화점 +0.98%
한국전력 0.00%
KT&G -0.10%
고려아연 +1.09%
한국타이어 +2.1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1.91%
인터플렉스 +4.17%
서울반도체 -0.58%
에스엠 -0.65%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