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차기 유엔 사무총장에 '난민의 아버지' 구테헤스

입력 2016-10-14 04:25:26 | 수정 2016-10-14 04:25:26 | 지면정보 2016-10-14 A9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엔총회서 만장일치 선출
기사 이미지 보기
차기 유엔 사무총장에 ‘난민의 아버지’ 안토니우 구테헤스 전 포르투갈 총리(67·사진)가 공식 선출됐다.

유엔 193개 회원국은 1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총회를 열고 구테헤스 전 총리를 제9대 사무총장에 만장일치로 선출했다. 구테헤스 사무총장 지명자는 올 연말 임기를 마치고 물러나는 반기문 사무총장의 뒤를 이어 내년 1월1일부터 임기를 시작한다.

미국 영국 프랑스 중국 러시아 등 5개 상임이사국을 포함한 15개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이사국은 지난 6일 차기 유엔 사무총장에 구테헤스 지명자를 단일 추천하는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안보리의 결의안은 이날 총회에서 표결 없이 전 회원국 대표의 박수로 채택됐다.

구테헤스 지명자는 지난 7월부터 여섯 차례 치러진 안보리 15개 이사국의 신임 사무총장 예비투표에서 줄곧 1위를 차지해 일찌감치 대세론을 탔다. 지난 5일 열린 6차 비공개 예비투표에선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이 모두 그를 지지해 차기 총장으로 사실상 내정됐다. 유엔 최초 여성 사무총장과 한 번도 사무총장을 배출하지 못한 동유럽 출신 사무총장 피선에 대한 기대감도 컸다. 하지만 구테헤스 지명자는 폭넓은 행정력과 조직 장악력으로 승세를 굳혔다는 분석이다.

포르투갈 사회당 소속 정치인 출신인 구테헤스 지명자는 난민 전문가로 통한다. 포르투갈에서 1995~2002년 총리를 지낸 뒤 2005~2015년 유엔 난민기구(UNHCR) 최고대표로 활동하면서 난민의 아버지라는 별칭을 얻었다.

박진우 기자 jwp@hankyung.com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11.7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31% 툴젠 -2.89%
SK디앤디 -1.13% 메디톡스 -0.84%
SK가스 +2.13% 장원테크 -0.11%
풍산 +0.87% 바이오로그... -2.84%
LG화학 +0.87% 마제스타 -7.2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40%
이노션 -2.07%
POSCO 0.00%
롯데케미칼 -1.07%
SK하이닉스 -1.6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큐브스 +365.71%
카카오 -0.50%
리노공업 +6.52%
테스 -1.58%
컴투스 +0.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로보틱... +6.01%
현대산업 +4.66%
기아차 +0.38%
LG화학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원익홀딩스 +5.06%
코오롱생명... +6.49%
태웅 +6.93%
컴투스 +0.25%
CJE&M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