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노벨평화상 상금 전액 기부키로

입력 2016-10-10 18:11:30 | 수정 2016-10-11 02:22:58 | 지면정보 2016-10-11 A3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올해 노벨평화상 수상자로 선정된 후안 마누엘 산토스 콜롬비아 대통령(사진)이 상금을 내전 희생자에게 기부하기로 했다. AFP통신 등에 따르면 산토스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기부한 상금은 내전 희생자들과의 화해를 위한 프로젝트와 프로그램, 재단 등에 쓰일 것”이라며 “우리는 인내심을 갖고 콜롬비아무장혁명군(FARC)과 서명한 합의를 이행할 때까지 계속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스웨덴에서 선정하는 다른 노벨상과 달리 노르웨이 노벨위원회가 선정하는 노벨평화상 상금은 800만크로나(약 11억원)다.

POLL

증권

코스피 2,172.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코미코 -17.31%
SK가스 -0.40% 툴젠 +0.14%
SK디앤디 +0.52% 모바일어플... 0.00%
삼성전자 -1.55% 엔지켐생명... -1.11%
현대중공업 +2.01% 브레인콘텐...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94%
SK하이닉스 -0.41%
KB금융 +1.2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70%
컴투스 +2.05%
안랩 +13.65%
웹젠 -2.15%
아모텍 +0.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