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석유왕국' 사우디 올해 성장률 1%도 간신히 넘길 듯"

입력 2016-10-07 06:07:33 | 수정 2016-10-07 06:07:33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대 산유국 중 하나인 사우디아라비아가 지난 2년간 저유가 위기를 겪으면서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1%를 간신히 넘길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사우디 투자사 자와드인베스트먼트는 6일(현지시간) 공개한 경기 전망 보고서에서 올해 사우디의 경제성장률을 기존 1.7%에서 1.1%로 내렸다고 밝혔다. 지난해 말 예측한 올해 경제성장률은 1.9%였다.

이 투자사는 올해 2분기 사우디의 전년 동기 대비 경제성장률이 1.4%로, 지난해 2분기 4.9%보다 크게 줄었다면서 산출한 이유를 밝혔다. 세계 경기의 불확실성 속에 이런 흐름이 계속될 것으로 보고 이같이 예상치를 낮췄다고 덧붙였다.

자와드인베스트먼트는 내년 성장률도 기존 2.4%에서 0.6%로 크게 낮췄다.
사우디는 금융위기로 유가가 추락했던 2009년(1.83%) 1%의 경제성장률에 머문 이후 2014년까지 4% 안팎을 유지했다. 지난해 경제성장률은 3.3%을 기록했다.

POLL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097.3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5.03% 큐리언트 0.00%
지코 -1.39% 툴젠 +0.17%
삼성전자 +0.31% 엔지켐생명... +0.38%
SK디앤디 +1.05% 오성엘에스... +4.19%
SK가스 0.00% 서플러스글... +1.9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36%
LG화학 +0.18%
한국전력 -0.70%
현대차 +0.67%
LG전자 +1.1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10%
포스코 ICT -0.32%
AP시스템 -0.17%
원익IPS -1.47%
GS홈쇼핑 +0.6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6.03%
현대중공업 +2.41%
삼성전기 +0.84%
한전KPS +0.89%
엔씨소프트 +2.6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AP시스템 +5.88%
이오테크닉... +4.82%
파라다이스 +2.46%
SK머티리얼... -0.33%
웹젠 +6.6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