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인비 "남은 시즌 국내 2개 대회만 출전"

입력 2016-10-05 18:18:12 | 수정 2016-10-06 02:05:25 | 지면정보 2016-10-06 A3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왼손 엄지 부상서 회복
내주부터 실전 연습 시작
기사 이미지 보기
‘골든슬래머’ 박인비(28·KB금융그룹·사진)가 올 시즌에는 2개 대회에만 출전하기로 했다. 다음주 국내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대회를 통한 LPGA 정규투어 복귀는 불발됐다.

박인비는 5일 오전 서울 태평로 코리아나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왼손 엄지에 했던 깁스를 2주 전에 풀었다”며 “다음주부터 실전 연습을 한다”고 밝혔다.

박인비는 지난 8월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에서 손가락 부상을 입고도 금메달을 따내 사상 첫 골든슬램(커리어 그랜드슬램+올림픽 금메달)을 달성했다.

이후 지금까지 약 두 달간 대회를 모두 건너뛰며 부상 치료에 전념해왔다. 치료 결과는 성공적인 편이다. 박인비는 “인대가 재생됐고 통증도 사라진 걸로 봐서 회복이 빠른 것 같다”고 말했다. 다만 실전 연습을 안 해봤기 때문에 완쾌 여부를 말하기는 아직 조심스럽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

이번 시즌에 2개의 대회에만 출전하기로 마음먹은 것도 확실하게 치료하고 추가 부상을 막기 위해서다. 박인비가 부상 회복을 전제로 출전할 대회는 오는 20일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KB금융스타챔피언십과 다음달 25일 개막하는 ING생명챔피언스트로피 박인비인비테이셔널이다. 둘 다 국내에서 열리는 대회다. 13일 인천에서 열리는 LPGA투어 KEB하나은행챔피언십에는 나서지 않는다.

박인비는 특히 본인의 이름을 내건 ING생명챔피언스트로피에 출전하는 많은 후배 중 주목할 선수로 박성현(23·넵스)을 가장 먼저 꼽아 눈길을 끌었다.

이관우 기자 leebro2@hankyung.com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11.7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31% 툴젠 -2.89%
SK디앤디 -1.13% 메디톡스 -0.84%
SK가스 +2.13% 장원테크 -0.11%
풍산 +0.87% 바이오로그... -2.84%
LG화학 +0.87% 마제스타 -7.2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40%
이노션 -2.07%
POSCO 0.00%
롯데케미칼 -1.07%
SK하이닉스 -1.6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큐브스 +365.71%
카카오 -0.50%
리노공업 +6.52%
테스 -1.58%
컴투스 +0.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로보틱... +6.01%
현대산업 +4.66%
기아차 +0.38%
LG화학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원익홀딩스 +5.06%
코오롱생명... +6.49%
태웅 +6.93%
컴투스 +0.25%
CJE&M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