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11회 일본경제포럼] 유동원 팀장 "日증시 투자가치 있다… 은행·보험 긍정적"

입력 2016-09-30 15:44:02 | 수정 2016-09-30 16:10: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제 11회 일본경제포럼, 유동원 키움증권 리서치센터 팀장, 사진 / 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제 11회 일본경제포럼, 유동원 키움증권 리서치센터 팀장, 사진 / 최혁 기자


"일본 증시는 투자가치가 있으며 앞으로 6개월 동안 6% 가량 상승여력이 있습니다. 상대적으로 상승여력이 높은 은행 보험 전력 업종에 관심을 가질만 합니다."

유동원 키움증권 리서치센터 글로벌전략팀장(사진)은 30일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제11회 한경 일본경제포럼에 발표자로 나서 잔존가치 모델과 육감모델(6 Senses Model)을 통해 일본증시 투자전략을 소개했다.

잔존가치 모델은 시장 평균 이익 추정치를 기반으로 앞으로 20년간 각국의 지수들이 일정한 자기자본이익률(ROE)를 창출 한다는 가정아래, 미래 20년 가치를 현 가치와 더해 각국 증시 상승 여력을 판단하는 모델이다. 육감모델은 밸류에이션 이익모멘텀 유동성 등을 통해 증시를 전망하는 도구다.

유 팀장은 이 모델을 통해 분석한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추가 상승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1만7500대까지 추가 상승이 가능할 것이란 전망이다. 그 이상부터는 투자를 적극적으로 하기 보다는 상대적인 매력도가 높은 업종에 투자하라는게 그의 설명이다.

그는 "현재 일본은 높은 국가 부채 비율에도 불구하고 재정확대를 통해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있다"며 "엔화 가치의 변동성을 고려한 투자전략은 적절치 않기 때문에 업종을 고려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일본 토픽스(TOPIX)지수에서 은행과 보험 등 금융업종의 상승여력이 각각 16.9%, 10.6% 로 높게 나온다"며 "이외에도 운송장비 음식료 업종들의 상승여력도 높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다만 제약과 소매의 업종 매력도는 13.7%, 36.8% 하락할 것으로 봤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1.2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28% 빅텍 +1.15%
이마트 -2.28% 청담러닝 0.00%
메리츠화재 +0.66% 한빛소프트 +29.82%
삼성SDI +3.29% 버추얼텍 +7.66%
대한전선 +2.85% 큐리언트 -0.6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1.68%
삼성엔지니... -0.43%
롯데케미칼 -0.26%
LG화학 -1.32%
POSCO -0.7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38%
에스에프에... -0.69%
주성엔지니... -1.39%
메디톡스 -0.99%
지엔코 +7.9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36%
삼성전기 +2.46%
한화케미칼 0.00%
LG디스플레... +1.40%
대한항공 +1.4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모두투어 +4.46%
휴젤 -3.50%
AP시스템 +3.14%
파라다이스 +2.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