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일본 원전 3사 연료사업 통합…한·중 업체 견제 나섰다

입력 2016-09-29 17:58:39 | 수정 2016-09-30 03:09:04 | 지면정보 2016-09-30 A10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일본 히타치제작소와 도시바, 미쓰비시중공업 등 3개사가 원자력 발전용 연료사업 자회사 통합을 추진한다. 원가 경쟁력을 확보해 한국 중국 등의 원자로 업체를 견제하기 위해서다.

29일 니혼게이자이신문 등에 따르면 히타치 등 3사는 연내 합의를 목표로 원자력 발전용 연료사업 통합을 위한 최종 협상을 하고 있다.

3사가 3분의 1씩 출자해 지주회사를 설립하고 각사의 사업 자회사를 산하에 두는 방안이 유력하다. 히타치와 미국 제너럴일렉트릭(GE) 등이 출자한 글로벌 뉴클리어퓨얼과 도시바 산하 미국 웨스팅하우스 등이 출자한 원자연료공업, 미쓰비시중공업과 프랑스 아레바가 출자한 미쓰비시원자연료 등이 신설 지주회사 아래로 들어간다.

일본 원전은 2011년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 이후 재가동이 늦어지면서 3개 연료사업 회사는 적자를 면치 못하고 있다. 현 체제로는 생존이 힘들다는 판단에 따라 경영통합을 추진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3사는 생산거점 통폐합 등으로 경영 효율화를 도모하고 원료 조달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쿄=서정환 특파원 ceoseo@hankyung.com

POLL

학생들의 대학 경영 간섭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196.8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신라젠 +2.65%
SK가스 +2.09% 모바일어플... +1.81%
SK디앤디 -0.18% 나이벡 +2.14%
SK이노베이... +3.34% 삼아제약 -0.75%
삼성전자 +3.54% 이화전기 -1.03%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하나금융지... 0.00%
NAVER +0.62%
신한지주 +0.20%
SK하이닉스 0.00%
LG화학 -0.7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안랩 +2.64%
에스에프에... +1.30%
매일유업 +5.80%
파트론 +2.29%
휴젤 +0.3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H투자증권 +2.77%
SK이노베이... +3.34%
KB손해보험 +0.15%
롯데쇼핑 +2.03%
삼성전기 +1.5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67%
SK머티리얼... +3.28%
서울반도체 +2.53%
SKC코오롱PI +3.05%
동국S&C +8.3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