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거창·함양·산청에 '웰니스 관광단지' 생긴다

입력 2016-09-28 18:46:21 | 수정 2016-09-29 01:21:59 | 지면정보 2016-09-29 A2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경상남도, 296억 투입…항노화체험길 등 조성

"생산유발효과 1조 기대"
경남 서북부 지역인 거창·함양·산청에 대규모 항노화 휴양체험지구가 들어선다.

경상남도는 ‘거창·함양·산청 항노화 휴양체험지구 조성사업’에 필요한 내년도 사업비 29억원이 정부예산에 반영됨에 따라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8일 발표했다. 이 사업은 천혜의 자연환경과 산청 동의보감촌, 함양 산삼휴양밸리, 거창 산림레포츠파크 등 기존 인프라를 연계해 항노화 휴양시설을 조성하는 것이다.

전체 사업면적은 33만7000㎡로 산청군 동의보감촌에는 테마파크와 체험시설, 캠핑장을 짓는다.

함양 산삼휴양밸리에는 산삼콤플렉스센터와 심마니체험길을, 거창군 산림레포츠파크에는 빼재캠핑장과 약초체험단지, 항노화체험길 등을 조성한다.

도는 총 사업비 296억원을 들여 내년 3월 착공해 2019년 말까지 체험·체류형 웰니스 관광단지 조성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국토교통부의 ‘2014년 내륙권발전 선도사업’에 뽑혀 지난해 국가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었지만 예산 확보가 늦어져 미뤄져 왔다. 도는 기획재정부 등 관계부처를 방문해 사업 당위성·필요성을 설명해 정부예산(안)에 포함되도록 했다.

도와 3개 군은 이 사업이 완료되면 연간 268만여명의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해 생산유발 효과 1조655억원, 부가가치유발 효과 606억원, 고용유발 효과 1567명 등의 파급효과가 있을 것으로 분석했다.

도는 2022년까지 5600억여원을 들여 한방·양방·해양항노화산업을 집중 육성하는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창원=김해연 기자 haykim@hankyung.com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8.1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3% 툴젠 +0.87%
SK디앤디 -0.97% 바디텍메드 +0.23%
SK가스 +3.69% 녹십자랩셀 +9.49%
더존비즈온 +0.24% 코나아이 +1.42%
두산엔진 -1.43% 다나와 -0.9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44%
OCI +0.34%
한화케미칼 -0.72%
LG디스플레... -0.16%
금호석유 -2.9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0.17%
이오테크닉... +2.38%
원익IPS -1.04%
로엔 +0.27%
클리오 +0.9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2%
현대차 +1.99%
한화케미칼 +6.13%
OCI +8.83%
신한지주 +1.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44%
GS홈쇼핑 -0.36%
메디톡스 +0.35%
뷰웍스 -1.18%
모아텍 -1.5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