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공립대 교수, 논문 표절하면 파면

입력 2016-09-27 18:46:32 | 수정 2016-09-28 06:40:32 | 지면정보 2016-09-28 A30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교육공무원 징계개정안
연구비 부정사용 땐 환수
앞으로 공립대 교수 등 교육공무원이 논문 표절 같은 연구 부정행위를 하다 적발되면 파면 등의 징계를 받는다. 또 지원받은 연구비를 부정하게 사용한 교수는 최대 연구비 전액을 반환해야 한다.

교육부는 연구자 책무성을 강화하기 위해 이 같은 내용의 교육공무원 징계양정 등에 관한 규칙 일부 개정령안과 학술진흥법 시행령 일부 개정령안을 입법예고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법 개정안은 연구 부정행위에 대한 처벌 기준이 없다는 지적에 따라 마련됐다.

개정안에 따르면 징계 기준에 ‘논문표절 등 연구 부정행위’라는 항목이 새로 추가됐다. 기존에는 논문 표절 행위를 적시하는 항목이 없어 ‘그 밖의 성실의무 위반’이라는 항목에 따라 징계양정을 해왔다.

거짓이나 부정한 방법으로 학술지원 대상에 선정됐거나 정당한 사유 없이 연구 수행을 포기한 경우, 결과 보고를 하지 않을 시에는 총 연구 수행 기간에 지급한 출연금의 전액 이내에서 사업비를 반환해야 한다.

이번 입법예고안은 11월 말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박동휘 기자 donghuip@hankyung.com

POLL

증권

코스피 2,172.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코미코 -17.31%
SK가스 -0.40% 툴젠 +0.14%
SK디앤디 +0.52% 모바일어플... 0.00%
삼성전자 -1.55% 엔지켐생명... -1.11%
현대중공업 +2.01% 브레인콘텐...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94%
SK하이닉스 -0.41%
KB금융 +1.2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70%
컴투스 +2.05%
안랩 +13.65%
웹젠 -2.15%
아모텍 +0.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