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난무하는 SNS '지진 괴담', 사회불안 조장…도대체 누가?

입력 2016-09-23 18:15:22 | 수정 2016-09-24 03:00:08 | 지면정보 2016-09-24 A2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24일 규모 6~7 지진 온다"
일본 지진 예측 그래프 유포

울산 태화강 숭어떼 영상도
‘대지진이 발생할 것’이라는 괴담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지난 12일 경북 경주에서 발생한 강진 이후 여진이 계속되자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중심으로 근거 없는 소문이 혼란을 키우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23일 주요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과 트위터 등에는 “24일 규모 6~7의 큰 지진이 다시 일어날 것”이라는 추측성 괴담이 퍼지고 있다. 이 루머는 한 일본 학자가 만들었다고 하는 ‘일본 지진 감지 프로그램에 나타난 그래프’를 근거로 한다.

“지난 12일 한국에서 발생한 지진뿐만 아니라 19일 지진도 예상돼 있다. 만약 그래프상 날짜가 계속 맞는다면 다음 지진은 이번주 토요일(24일)”이라는 내용의 게시글이 곳곳으로 퍼져나갔다.

하지만 이 그래프는 신빙성이 없다. 기상청은 22일 “해당 지진 예측 그래프는 일본 기상당국 및 연구소가 아니라 블로그를 운영하는 개인이 작성한 것”이라고 밝혔다. 강태섭 부경대 지구환경과학과 교수도 “어떤 데이터를 근거로 만들었는지 배경 설명이 전혀 없는 자료”라고 평가했다. 같은 날 트위터에서는 일본의 지진 예측 연구자라고 자신을 소개한 이용자가 “해당 예측 논리는 내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것인데, 조만간 한국에 지진이 난다는 해석은 오해”라고 해명하는 촌극도 벌어졌다. 이 이용자가 해당 그래프를 작성한 사람이 맞는지, 실제 연구자인지 등도 명확하지 않다.

지난달 30~31일 울산 태화강에서 숭어떼 수만 마리가 일렬로 줄지어 이동하는 모습이 잡힌 영상도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지진의 전조가 아니었느냐는 추측이 나오면서다. 하지만 이런 현상의 원인은 뚜렷하지 않다. 조재권 수산과학원 양식관리과 연구사는 “길게 줄을 지어 이동하는 것이 특이하긴 하지만 지진 등 자연재해와 연관됐더라면 동시다발적으로 한꺼번에 움직이지 길게 띠를 이뤄 태평하게 이동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지진과 직접 관련짓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가스 냄새, 개미떼 출몰 등이 지진의 전조현상이라는 주장이 나오지만 지진에 전조현상이 있다면 일본이나 미국, 유럽 국가들도 모두 지진을 예측할 수 있었을 것”이라며 “검증되지 않은 비과학적 추측에 현혹되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마지혜 기자 looky@hankyung.com

POLL

샐러리맨·자영업자 연금저축 이중과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205.4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56% 엔지켐생명... -3.61%
SK디앤디 -0.90% 인터코스 -6.41%
SK가스 -0.42% 대화제약 -0.24%
두산엔진 -0.91% 휴젤 +4.32%
무학 -1.08% 카카오 -1.09%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8%
롯데칠성 -7.60%
한국항공우... -1.69%
삼성전기 +0.27%
한국전력 -0.6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실리콘웍스 0.00%
서울반도체 -1.83%
휴젤 +4.32%
안랩 -2.29%
메디톡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1.27%
KT +2.88%
KT&G -1.46%
KB손해보험 +0.15%
현대제철 +3.7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코프로 +7.84%
AP시스템 +0.97%
비에이치 +4.51%
게임빌 +0.81%
원익IPS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