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상호 "해임건의 野공조 균열 유감"

입력 2016-09-22 10:39:07 | 수정 2016-09-22 10:39:07
글자축소 글자확대
더불어민주당은 22일 김재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건의안 제출에 국민의당이 야권 공조를 깬 데 대해 공개적으로 유감을 표명했다.

이에 대해 국민의당은 해임건의안을 제출한 더민주와 정의당에 공식으로 사과했다.

우 상호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김 장관 해임건의안과 관련해 야권 공조가 균열돼 유감"이라며 "애초 야3당 원내대표가 합의한 사인인데, 국민의당 의원총회에서 일부 반대가 있어 당론채택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야3당 원내대표의 합의가 이렇게 무산되는 것이 반복돼선 안된다"며 "야권공조는 여소야대를 만들어준 국민의 명령으로, 이렇게 균열돼선 안된다"고 비판했다.

더민주는 23일 본회의에서 해임건의안을 표결처리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하고 국민의당 의원들의 자발적 동참을 촉구했으나 전망은 불투명해 보인다.

우 원내대표는 "비록 당론결정은 안됐어도 국민의당 소속 다수 의원들이 내일 있을 해임건의안 표결에 반드시 참석해 동참해줄 것을 촉구한다"며 "새누리당도 이 문제에 대해 진지한 검토를 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에서 "두 야당에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공개적으로 사과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타이밍이 늦었고 청문회에서 부적격 판정을 냈는데 해임건의안에 집중하기보다는 미르재단 및 K스포츠재단 의혹, 북핵 문제, 지진 문제 등 현안에 집중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며 "어제 오후 두 야당 대표들에게 설명을 드리고 양해를 구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63.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툴젠 +0.15%
SK가스 -0.41% 자연과환경 +6.73%
삼성SDI +2.24% 3S -5.22%
SK디앤디 -0.16% 네패스 -0.47%
SK하이닉스 +1.97% 다원시스 +2.79%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7%
SK -0.53%
GS건설 -0.62%
LG유플러스 +0.32%
만도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0.62%
솔브레인 -1.71%
SK머티리얼... +0.79%
유진기업 -0.16%
에스에프에... 0.0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3.43%
현대중공업 +3.48%
삼성화재 +2.65%
대림산업 +5.18%
POSCO +2.6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씨젠 +2.57%
원익머트리... -1.13%
덕산네오룩... +2.50%
쇼박스 -1.41%
성우하이텍 +2.6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