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 대통령, 한진해운 겨냥 고강도 비판…"기업구조조정, 자구노력 먼저"

입력 2016-09-13 14:14:03 | 수정 2016-09-13 14:14:03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근혜 대통령이 13일 한진해운을 겨냥해 이례적인 고강도 비판을 쏟아내며 기업 구조조정의 고삐를 죄었다.

최악의 물류대란을 촉발한 이번 사태를 놓고 야권에서 정부 책임론이 나오는 상황에서 '한진해운 자구노력이 선행돼야 한다'는 점을 명확히 하면서 향후에도 엄격한 구조조정 가이드라인을 적용하겠다는 뜻을 내비친 것으로 풀이된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최근 현안이 되고 있는 한진해운의 경우 경영정상화를 위한 자구노력이 매우 미흡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해운이 마비되면 정부가 어쩔 수 없이 도와줄 수밖에 없다는 안일한 생각이 이번에 국내 수출입기업들에 큰 손실을 줬다"면서 "그러나 정부의 방침은 기업이 회생 절차에 적극적으로 나서지 않으면서 정부가 모든 것을 해결해줄 것이라는 식의 기업 운영방식은 결코 묵인하지 않을 것"이라고 못박았다.

아울러 정부에서 구조조정의 컨트롤타워가 보이지 않았다는 여론의 비판이 거세지는 것과 관련해 박 대통령은 이번 사태의 처리와 산업계 구조조정의 방향을 명확히 정리하는 데도 공을 들였다.

박 대통령은 "경영에 권한과 책임이 있는 주체가 먼저 뼈를 깎는 자구노력을 하고 체질개선을 추구하는 경우에만 채권 금융기관의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고 원칙을 제시한 뒤 "그렇지 않으면 채권 금융기관들이 함께 부실화돼 우리 경제와 금융시스템이 불안해질 뿐만 아니라 소중한 세금을 쏟아붓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관계부처에는 향후 기업 구조조정 과정에서 한진해운과 비슷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이런 원칙을 철저히 지킬 것을 지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11.9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43% 셀트리온 +0.30%
삼성전자 +1.35% KJ프리텍 -9.66%
SK디앤디 -0.86% 카카오 +1.60%
SK가스 +2.18% 지엘팜텍 -5.47%
현대산업 -1.15% 솔트웍스 -3.1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41%
POSCO +3.80%
신한지주 +2.90%
삼성바이오... +0.33%
SK텔레콤 -1.0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86%
CJ E&M +1.21%
에스엠 -0.38%
뉴트리바이... +0.89%
홈캐스트 -2.2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