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프리미엄폰 가을 전쟁

입력 2016-09-12 16:27:23 | 수정 2016-10-04 10:41:07 | 지면정보 2016-09-13 B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V20
뱅앤올룹슨과 협업, CD 음질의 16배
명품 오디오 승부

아이폰7
목소리로 음악 재생, 무선 '에어팟' 내놔
방수에 듀얼카메라

갤노트7
내달 판매 재개 예정
블랙오닉스 모델도 함께 출시
기사 이미지 보기
글로벌 스마트폰 업체들의 하반기 프리미엄폰 경쟁이 불붙고 있다. 애플과 LG전자는 지난주 스마트폰 신제품 ‘아이폰7 시리즈’와 ‘V20’을 각각 발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을 선언했다. 삼성전자는 배터리 결함으로 갤럭시노트7을 전량 리콜하는 악재를 맞았지만 이르면 이달 말께 판매를 재개하며 시장 싸움에 가세할 예정이다. LG전자가 선보인 V20은 오디오, 카메라 성능을 강화했다. 애플은 아이폰7 시리즈에 이어폰 잭을 없애는 대신 ‘에어팟’이라는 독특한 형태의 무선 이어폰을 적용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명품 오디오 담은 V20

기사 이미지 보기
LG전자의 V20은 세계 최초로 앞·뒷면 광각 카메라, 32비트 고음질 쿼드(4중) 디지털-아날로그 변환기(DAC) 등을 탑재했다. 고성능 DAC를 담아 일반 CD 음질보다 16배 이상 뛰어난 32비트, 384㎑의 고해상도 음원까지 재생할 수 있다. 현악기 줄에 활이 닿는 소리, 기타 줄의 미세한 떨림까지 느낄 수 있는 수준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LG전자는 맑고 깨끗한 고음부터 깊은 중저음까지 균형 잡힌 사운드를 만들어내기 위해 덴마크 명품 오디오 회사 뱅앤올룹슨(B&O)플레이와 협업했다. 기본으로 제공하는 이어폰도 B&O플레이와 함께 제작했다. 이어폰의 좌우 음량을 최대 75단계까지 조절해 미세한 소리까지 느낄 수 있다.

V20은 고음질 녹음 기능도 담았다. 스마트폰에 넣은 오디오 녹음 앱(응용프로그램)으로 ‘기본 모드’ ‘콘서트 모드’ ‘사용자 설정 모드’ ‘스튜디오 모드’ 등의 녹음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콘서트 모드를 활용하면 멀리 있는 공연자의 목소리를 집중적으로 담을 수 있다.

앞·뒷면에 모두 광각 카메라를 탑재한 것도 특징이다. 뒷면에는 75도 화각의 1600만 화소 일반각 카메라와 135도 화각의 800만 화소 광각 카메라를 장착했다. 앞면에는 120도 화각의 500만 화소 광각 카메라를 넣었다. 셀카봉 없이도 7~8명이 나란히 선 모습을 사진에 담을 수 있다.

구글의 최신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 7.0을 적용, 스마트폰 화면을 분할해 두 개의 앱을 동시에 쓸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뒷면 배터리 커버는 항공기와 요트에 쓰이는 알루미늄 소재로 제작했고, 스마트폰 위아래는 충격에 강한 실리콘-폴리카보네이트 소재를 썼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사장)은 “국내에서 이달 말 제품을 출시한 뒤 미국 홍콩 등 글로벌 시장으로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프리미엄폰 본연의 기능에 초점을 맞춰 V20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카메라 성능 강화한 아이폰7

기사 이미지 보기
아이폰7 시리즈는 4.7인치 화면의 ‘아이폰7’과 5.5인치 화면의 ‘아이폰7플러스’ 등 2종으로 구성됐다. 두 제품 모두 앞면 카메라를 700만 화소급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아이폰7의 카메라에는 지난해까지 대화면(5.5인치) 모델에만 적용한 ‘손떨림방지(OIS)’ 기능을 추가했다. 아이폰7플러스에는 V20처럼 듀얼카메라를 도입했다. 최대 2배까지 광학줌이 가능하다. 디지털줌은 10배까지 할 수 있다.

아이폰7 시리즈는 방수·방진 기능도 갖췄다. 기존 아이폰에서 줄곧 유지해온 홈버튼을 9년 만에 없앤 것도 특징이다. 홈버튼 기능은 지문인식 센서로 대체했다. 이어폰 잭도 사라졌다. 대신 무선으로 연결하는 이어폰인 에어팟을 통해 음악을 들을 수 있다. 에어팟은 159달러(국내 판매가 21만9000원)에 별도로 구입해야 한다. 에어팟은 음성인식 서비스 시리 등과 연계해 목소리로 음악을 재생할 수 있다. 유선 이어폰을 쓰고 싶은 소비자는 라이트닝 커넥터(충전단자)를 통해 이어폰을 연결할 수 있다. 아이폰7 시리즈의 색상은 실버, 골드, 로즈골드, 블랙(무광 검정), 제트블랙(유광 검정) 등 5종이다. 애플은 아이폰7을 오는 16일 미국 중국 등지에서 1차로 선보인다. 미국 판매가는 메모리 용량별로 아이폰7은 649~849달러, 아이폰7플러스는 769~969달러다. 한국에서는 한 달 뒤인 이르면 10월 중순께 출시될 것으로 전망된다.

갤노트7, 블랙오닉스 출시

기사 이미지 보기
삼성전자는 아직 국내에 선보이지 않은 갤럭시노트7 블랙오닉스 모델을 다음달 선보이기로 했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배터리 결함에 따른 리콜 결정에도 갤럭시노트7 블랙오닉스 모델을 10월 출시하려는 계획에는 변동이 없다”고 말했다.

이는 삼성전자가 리콜과 함께 전면 중단한 갤럭시노트7 판매 재개를 염두에 두고 있다는 뜻으로 업계는 해석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늦어도 다음달 초, 이르면 이달 말께 갤럭시노트7 판매를 재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19일 갤럭시노트7을 출시했다. 홍채 인식 기능 등이 호평받으며 국내에서 40만명 가까이 예약 구매하는 등 큰 인기를 얻었지만 배터리 결함 문제가 발생하면서 판매를 중단했다. 전자업계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7 판매를 재개하면 다시 공격적으로 마케팅에 나설 가능성이 높다”며 “다음달 중순부터 본 게임이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70.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76% 티엘아이 -4.43%
SK디앤디 +0.43% 옵트론텍 -3.87%
SK가스 -0.89% 미래나노텍 -2.86%
현대산업 +0.61% 에이텍 -4.92%
한화테크윈 -7.38% 대한뉴팜 -1.8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6%
SK하이닉스 +0.45%
롯데케미칼 -0.44%
LG전자 +0.22%
현대제철 -0.5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78%
서울반도체 +0.34%
에스티아이 -3.40%
뉴트리바이... -2.05%
에스엠 -0.3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0.87%
SK하이닉스 +0.45%
현대중공업 +1.33%
삼성중공업 +3.19%
현대차 +1.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디오 -1.97%
에스엠코어 +10.70%
비아트론 +0.67%
원익IPS -0.47%
메디톡스 +0.0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