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야구 마니아' 리퍼트 미국 대사, 세계여자야구월드컵 시구

입력 2016-09-05 19:00:53 | 수정 2016-09-05 21:47:17 | 지면정보 2016-09-06 A3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사진)가 5일 ‘2016 세계여자야구월드컵 대회’에서 시구했다. 리퍼트 대사는 부산 기장군 현대 드림볼파크에서 펼쳐진 조별리그 3일차 C조 미국과 호주 경기에서 시구자로 나서 공을 던졌다.

가벼운 평상복 차림으로 경기장을 찾은 리퍼트 대사는 정진구 한국여자야구연맹 회장, 오규석 기장군수와 함께 마운드에 올랐다. 평소 한국 야구에 관심이 많은 리퍼트 대사는 일반인과 어울려 야구장에서 경기를 관람하기로 유명하다. 한국프로야구(KBO) 홍보대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1.8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63% 큐리언트 -2.73%
신성통상 -0.39% 크리스탈 +1.22%
LG화학 0.00% 맥스로텍 -1.74%
SK디앤디 0.00% 큐캐피탈 +1.89%
SK가스 -3.56% 포스링크 -6.99%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1.55%
NAVER +0.13%
효성 +0.35%
기업은행 +0.79%
금호석유 +2.1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08%
알파홀딩스 -1.24%
AP시스템 -1.32%
메디톡스 +0.35%
파라다이스 -1.7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2%
현대차 +1.99%
한화케미칼 +6.13%
OCI +8.83%
신한지주 +1.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44%
GS홈쇼핑 -0.36%
메디톡스 +0.35%
뷰웍스 -1.18%
모아텍 -1.56%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