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진해운發 물류난 현실화…피해업체 신고 계속 늘어

입력 2016-09-05 15:44:23 | 수정 2016-09-05 15:44:23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진해운 사태로 우려됐던 물류난이 현실화되고 있다. 물류에 차질을 빚고 있다고 호소하는 업체가 갈수록 늘어나는 모습이다.

5일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까지 '수출화물 물류애로 신고센터'에 접수된 피해신고 수는 32건으로 집계됐다.

무역협회가 지난 1일 신고센터를 설치한 첫날 15건, 둘째날 10건에 이어 주말을 거치며 7건이 추가됐다.

총 피해 금액은 1138만달러(약 126억원)로 추정된다.

유형별로는 한진해운 선박으로 화물을 운송하고 있어 장차 피해가 우려되는 예가 14건으로 가장 많았다. 수출 차질 금액은 341만달러로 추산된다. 이어 해외 선박억류가 9건에 피해 금액은 664만달러였고, 해외 입항거부는 4건으로 집계됐다.

해외에 선박이 억류되면 바이어 클레임이 발생할 수 있고, 관련 화물을 국내에서 다시 작업해서 선적하게되면 추가 비용이 생길 수 있다.

해외 입항거부가 빚어지면 납기 지연에 따른 생산 차질과 함께 역시 추가 비용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4.1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9% 루트로닉 +0.17%
SK디앤디 +1.01% 툴젠 +0.99%
SK가스 +1.44% NEW -1.20%
지코 0.00% 능률교육 -5.99%
무학 +1.97% 아즈텍WB -3.3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AVER -0.62%
LG화학 -1.06%
호텔신라 +0.97%
현대모비스 +0.58%
LG이노텍 -3.6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에스에프에... -0.91%
고영 +1.84%
CJ E&M +2.37%
클리오 +0.5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아모레퍼시... +6.40%
롯데쇼핑 +0.21%
한국전력 +0.46%
한전KPS +4.20%
신세계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엠 +7.50%
메디톡스 -0.83%
모두투어 +4.10%
하이비젼시... +1.05%
엠씨넥스 +0.4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