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경+의 변신 모바일한경] 모바일한경에 들어온 월스트리트저널…더 막강해진 글로벌 뉴스

입력 2016-08-31 18:22:41 | 수정 2016-09-01 04:39:14 | 지면정보 2016-09-01 A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국·유럽·아시아판 신문 다 볼 수 있어
최신 뉴스·한경 지면·WSJ 온라인판 통합 제공

현장감 살아있는 '비디오 섹션'
WSJ 스태프들이 '동영상 뉴스' 제작

음성으로 듣는 지면 뉴스
국내 언론사 첫 모든 뉴스 읽어주는 서비스

차별화된 디지털 콘텐츠
감각적 '카드뉴스' 풍성…'정규재뉴스' 무료 공개
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경제신문의 디지털 신문인 ‘한경플러스’가 출범 3주년을 맞아 ‘모바일한경’으로 이름을 바꾸고 새로 태어난다. 세계 최고 경제신문인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과 손잡고 글로벌 경제뉴스를 실시간으로 전달한다. 1일부터는 모바일한경만 보면 국내외 경제 뉴스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게 됐다.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 다양한 기기를 통해 품격 높은 콘텐츠를 제공하는 모바일한경이 디지털 경제 뉴스의 새로운 지평을 연다.

월가 최신 정보가 내 손안에

휴대폰이나 PC로 모바일한경에 접속하면 ‘최신 뉴스’, ‘한국경제신문 지면 보기’, ‘WSJ’ 등 세 가지 메뉴를 만날 수 있다. 모바일한경을 통해 WSJ 초기화면에 접속한 독자는 매일 아침 세계 50여개국에서 보내온 생생한 글로벌 경제 뉴스를 읽을 수 있다. 첫 화면에 뜨는 ‘What’s News’는 그날 가장 중요한 기사 10여건을 제목과 함께 간단하게 요약한 문장으로 제공한다. 출근길 비즈니스맨이 간밤에 일어난 글로벌 경제 이슈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요긴한 메뉴다. 이어 세계, 정치, 경제, 기업, 금융, 테크, 시장 등 분야별로 기사를 찾아볼 수 있다. 시장 섹션에는 해외 주식이나 원자재 관련 상품 투자자들이 점검해야 할 각종 경제지표가 풍부하게 담겨 있다. WSJ를 종이신문 형태로 볼 수 있는 지면보기 서비스도 있다. 미국·유럽·아시아판 등 각 지역판 신문을 PDF 파일로 열람할 수 있다.

품격이 다른 오피니언 섹션

WSJ는 신속, 정확한 속보 기사뿐 아니라 경제 이슈를 깊이 있게 분석한 칼럼과 사설 등으로 유명하다. WSJ 오피니언의 다양한 필진은 미국 월가를 비롯한 글로벌 금융시장과 경영 현장의 살아 있는 정보를 균형 잡힌 시각으로 제시한다. 거시경제, 주요 기업별 동향, 최신 정보기술(IT) 트렌드, 미국 워싱턴 정가를 분석한 WSJ 칼럼과 사설을 매일 읽으면 세계 경제의 흐름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WSJ는 경제 뉴스 외에도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담고 있다. 영화 미술 신간서적 패션 여행 식음료 스포츠 등 삶을 풍요롭게 하는 최신 문화 정보가 풍부하다.

지구촌 곳곳의 뉴스를 WSJ 스태프들이 동영상으로 현장감 있게 전달하는 비디오 섹션도 인기 코너다. 활자나 사진만으로는 접하지 못했던 국제 뉴스의 생생한 뒷얘기를 만날 수 있다.

걸으면서 즐기는 ‘읽어주는 뉴스’

모바일한경 출범에 발맞춰 기존 한경플러스의 서비스 기능 및 콘텐츠의 질과 양도 한층 업그레이드된다. 모바일한경은 국내 신문사 최초로 뉴스 ‘본문듣기’ 기능을 모든 기사에 적용했다. 본문듣기는 한국경제신문 지면에 게재된 기사를 읽어주는 서비스다. 운전하거나 이동하면서도 편안하게 뉴스를 음성으로 들을 수 있게 된다. 모바일한경에서 신문 지면을 내려받은 뒤 기사를 선택하면 페이지 아래쪽에 헤드셋 모양의 아이콘이 나타난다. 이 아이콘을 누르면 음성변환기술(TTS)이 적용돼 기사를 모바일 기기 스피커나 이어폰으로 청취할 수 있다.

한국경제신문 A1면 PDF를 페이스북, 카카오톡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공유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모바일 한경 가입자들은 SNS를 통해 간단한 터치만으로 손쉽게 친구, 가족, 동료들과 한국경제신문 1면을 공유할 수 있다.

더욱 풍성해진 디지털 콘텐츠

스마트폰에 최적화시킨 콘텐츠도 대폭 늘린다. 카카오 ‘1분’, 네이버 ‘포스트’ 등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카드 뉴스를 확대한다. 카드 뉴스는 카드처럼 한 장씩 넘겨가며 볼 수 있도록 그날의 주요 뉴스나 각종 정보를 짤막한 설명과 함께 압축적으로 재구성한 디지털 콘텐츠다. 웰빙 트렌드와 맞물려 독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건강, 여행 분야의 카드 뉴스를 한층 강화한다.

유료 서비스로 운영하던 ‘정규재뉴스’도 누구나 볼 수 있도록 무료로 개방한다. 정규재뉴스는 누적 방문자 2300만명을 돌파한 작년 7월부터 매일 오후 7시 생방송으로 뉴스를 전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의 정규재 주필과 논설위원들이 뉴스를 해설해주는 ‘오늘의 뉴스’와 내일자 신문을 소개하는 ‘미리보는 한경’ 등으로 구성된다.

경영·마케팅은 물론 최신 IT 동향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경영이야기’ 코너도 신설됐다. 기업 위기관리 전문가 강함수 에스코토스 대표, 중국 시장과 비즈니스 정보를 제공하는 김세훈 BCC 지사장, 공간정보기술을 국내에서 처음 구현한 김인현 한국공간정보통신 대표, 기업 마케팅 전문가인 주기윤 리더스닷컴 대표, 회계전문가 정형철 BDO컨설팅코리아 대표 등 외부 전문가들이 전하는 산업 분야별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일선 기자들이 뉴스 뒷얘기를 생생하게 전하는 ‘뉴스 뒤의 뉴스’도 더욱 풍성해진다.

박해영/이정호 기자 bono@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9.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KG ETS +0.13%
SK디앤디 -0.85% 툴젠 -2.99%
SK가스 +2.73% 코데즈컴바... +14.47%
두산엔진 +3.24% 썬코어 -0.26%
현대산업 +3.23% 신라젠 -4.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3.15%
엔씨소프트 +1.26%
아모레퍼시... -0.32%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1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3.99%
비아트론 +0.21%
코텍 +1.43%
대화제약 +1.81%
코미팜 +5.4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5%
현대제철 +0.95%
LG화학 +3.86%
삼성물산 +2.38%
롯데케미칼 +4.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2.38%
바이로메드 +0.20%
메디톡스 +0.33%
AP시스템 +2.52%
씨젠 +2.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