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형석 교수 "신앙인에겐 독서와 사유 필요"

입력 2016-08-31 13:37:36 | 수정 2016-08-31 13:37:36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난 28일 세종대 학내 애지헌교회에서 특강하는 김형석 교수. / 세종대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지난 28일 세종대 학내 애지헌교회에서 특강하는 김형석 교수. / 세종대 제공

[ 김봉구 기자 ] “종교는 사람을 위해 있는 것입니다. 사람이 종교를 위해 있는 게 아니에요. 서양에선 독서를 통해 신앙을 가집니다. 신앙인이 사르트르와 카뮈도 몰라선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노철학자인 김형석 교수(97·사진)는 지난 28일 세종대 캠퍼스 내 애지헌교회에서 열린 ‘어떻게 믿을 것인가?’ 주제의 초청 특강에서 “하나님 말씀이 진리가 돼야 한다. 기독교는 하나님 말씀으로 돌아가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학교 측은 31일 밝혔다.

김 교수는 특히 신앙인의 덕목으로 독서와 사유를 강조했다. 그 자신이 철학자이자 수필가다. 30여년 동안 연세대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다 지난 1985년 퇴임했다.

성실함의 중요성도 설파했다. 그는 “인간이 성실하게 살면 두려운 것이 없다. 성실보다 더 귀한 건 없다”며 “인간을 이용하거나 거짓말을 해선 안 된다. 계명 역시 사람을 위해 있는 것으로, 무엇이든 사람을 우선시해야 한다”고 힘줘 말했다.

90대 후반인 김 교수는 “살아보니 60~75세가 성숙한 인생의 황금기”라면서 “건강의 비결은 매일 정해진 시간에 일어나 열심히 일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청년기엔 용기와 꿈, 장년기엔 신념, 노년기엔 지혜가 있어야 행복하다”고도 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신구 세종대 총장은 “종교는 인간을 위해 있는 것이란 말씀이 인상적이었다. 앞으로도 이 시대를 사는 사람들에게 인생을 올바르게 살아가는 방법을 많이 알려주시기 바란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1.8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3% 툴젠 +7.33%
SK디앤디 +0.12% 카카오 -0.48%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4.55%
삼성전자 +0.48% 버추얼텍 -2.08%
제이준 +4.88% 서화정보통... +0.4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05%
SK하이닉스 -1.36%
LG화학 -0.67%
NAVER +0.46%
현대차 +1.2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1.83%
서울반도체 -0.86%
카카오 -0.84%
테스 +0.65%
CJ E&M -1.4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2.08%
엔씨소프트 +5.18%
삼성전기 +4.55%
LG화학 +2.39%
삼성전자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6.37%
SK머티리얼... -1.86%
에스에프에... +4.12%
테스 +4.76%
서울반도체 +3.5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