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황혼 이혼의 그늘…분할연금 신청 급증

입력 2016-08-29 19:16:19 | 수정 2016-08-29 22:24:43 | 지면정보 2016-08-30 A9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황혼 이혼’이 늘면서 배우자의 국민연금을 나눠 갖겠다는 신청자가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29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이른바 ‘분할연금’을 신청해서 받는 수급자는 2010년 4632명에서 2011년 6106명, 2012년 8280명, 2013년 9835명, 2014년 1만1900명, 2015년 1만4829명으로 늘었다. 분할연금 수급자는 올 들어서도 1월 1만5043명, 2월 1만5380명, 3월 1만5836명, 4월 1만6413명, 5월 1만6821명 등으로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5월 기준 분할연금 수급자는 2010년과 비교해 3.6배로 늘었다. 성별로는 여자가 1만4881명, 남자가 1940명으로 여자가 압도적으로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처럼 분할연금 수급자가 느는 것은 수십년을 같이 살다가 갈라서는 노부부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통계청의 ‘2015년 혼인·이혼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20년 이상 된 부부의 이혼은 3만2600건으로, 10년 전인 2005년(2만3900건)보다 1.4배 증가했다. 30년 이상 된 부부의 이혼도 작년 1만400건으로, 10년 전(4800건)보다 두 배 이상으로 증가했다. 부부가 이혼하면 국민연금 분할을 청구해 나눠 가질 수 있다. 가사노동 등을 하느라 국민연금에 가입하지 못했더라도 혼인 기간의 정신적·물질적 기여도를 인정해 일정 수준의 노후 소득을 보장하려는 취지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04.0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7% 하우동천 -1.30%
SK디앤디 0.00% 씨케이에이... +0.64%
SK가스 +0.86% 툴젠 -9.25%
BGF리테일 +1.20% 바이오씨앤... -2.93%
현대차 0.00% 아이센스 -0.7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현대모비스 +0.55%
LG전자 +0.25%
삼성물산 +0.77%
기아차 +0.6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53%
하나머티리... -1.09%
덕산네오룩... +2.88%
셀트리온 -0.95%
CJ오쇼핑 -0.8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6.41%
POSCO +4.97%
현대제철 +4.27%
오리온 +1.11%
GS +4.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프레시웨... +3.22%
원익홀딩스 +0.94%
흥국 +7.11%
솔브레인 +3.36%
유진기업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