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글로벌 컨트리 리포트] '부패와의 전쟁' 두테르테 대통령, 국민 지지율 90%

입력 2016-08-28 19:18:04 | 수정 2016-08-29 00:20:03 | 지면정보 2016-08-29 A8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필리핀의 트럼프’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은 마약 사범 척결과 부정부패 근절에 집중하고 있다. 필리핀 국민이 두테르테를 선택한 이유다. 베니그노 아키노 전 대통령은 필리핀 경제 성장을 이뤄냈지만 부정부패와 마약 범죄 해결에선 이렇다 할 성과를 내놓지 못해 국민의 불만이 컸다.

두테르테는 민다나오섬 다바오시에서 시장으로 재직하면서 범죄가 만연하던 이곳을 가장 안전한 도시로 바꿔놨다. 강력범에게는 ‘무관용 정책’을 펼쳐 시민의 전폭적인 지지를 얻었다. 이 덕분에 그는 디바오시에서 일곱 차례 당선해 22년간 시장 자리를 지켰다.

두테르테 대통령이 집권 후 가장 먼저 시작한 일은 마약범 소탕이다. 집권 7주 만에 마약 범죄 척결 과정에서 1800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마약 매매 연루 의혹이 있는 공직자, 정치인 등 157명의 명단도 공개했다. 델라 로사 필리핀 경찰청장은 “70만명에 가까운 마약 범죄자와 판매원이 처형을 피하기 위해 자수했다”고 밝혔다.

그는 마약에 이어 부패와의 전쟁을 선포했다. 모든 대통령 임명직 관료에게 1주일 내 사직서를 낼 것을 지시했다. 정부 부처 장차관, 지방 관료, 국영기업 임원 등 총 6000여명의 전직 대통령 임명직 인사가 대상이다. 그는 행정 능력과 청렴도 등을 평가해 선별적으로 사표를 수리하겠다고 밝혔다.

국제 인권단체와 종교단체는 이 같은 행보에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지만 필리핀 국민의 평가는 전혀 다르다. 지난달 여론조사업체인 펄스아시아의 조사 결과, 두테르테 대통령에 대한 필리핀 국민의 지지율은 91%로 나타났다.

홍윤정 기자 yjhong@hankyung.com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86.4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8% 툴젠 +1.72%
SK가스 -1.75% 매일유업 -0.36%
SK디앤디 0.00% PN풍년 +0.80%
더존비즈온 +0.24% 케어젠 +0.43%
SK하이닉스 +1.54% 에이모션 -2.9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3.36%
현대차 -0.97%
삼성물산 +3.66%
POSCO +3.17%
LG화학 +0.9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49%
지엔코 -0.96%
CJ E&M +5.34%
클리오 -1.85%
광림 -0.1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5%
삼성전기 +3.95%
LG전자 +2.48%
SK하이닉스 -0.91%
현대위아 +5.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아이씨디 +7.14%
AP시스템 +4.97%
휴젤 +0.06%
매일유업 +4.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