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골든슬램' 인비 "한계에 도전했다"

입력 2016-08-21 17:50:45 | 수정 2016-08-22 00:21:50 | 지면정보 2016-08-22 A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골프여제’ 박인비가 116년 만에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부활한 여자골프에서 금메달을 따냈다. 커리어그랜드슬램(4대 메이저대회 우승)에 올림픽 금메달까지 거머쥔 세계 골프 사상 첫 골든커리어그랜드슬램(골든슬램)이다. 박인비가 21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올림픽 골프코스(파71·6245야드)에서 열린 리우올림픽 여자골프 4라운드에서 우승을 확정지은 뒤 환호
하고 있다.

연합뉴스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86.4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8% 툴젠 +1.72%
SK가스 -1.75% 매일유업 -0.36%
SK디앤디 0.00% PN풍년 +0.80%
더존비즈온 +0.24% 케어젠 +0.43%
SK하이닉스 +1.54% 에이모션 -2.9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3.36%
현대차 -0.97%
삼성물산 +3.66%
POSCO +3.17%
LG화학 +0.9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49%
지엔코 -0.96%
CJ E&M +5.34%
클리오 -1.85%
광림 -0.1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5%
삼성전기 +3.95%
LG전자 +2.48%
SK하이닉스 -0.91%
현대위아 +5.5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아이씨디 +7.14%
AP시스템 +4.97%
휴젤 +0.06%
매일유업 +4.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