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하나고, 올해 임직원 자녀 특별전형 20→13%로

입력 2016-08-19 18:11:13 | 수정 2016-08-20 03:32:28 | 지면정보 2016-08-20 A2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2019학년도 입시선 폐지
하나금융그룹이 2010년 설립한 자립형사립고인 하나고등학교가 임직원 자녀 특별전형을 단계적으로 축소해 2019 입시연도엔 아예 없애기로 했다. 이에 앞서 올해와 내년 입시에선 전체 정원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20%에서 각각 13%, 7%로 줄일 예정이다.

그동안 하나고는 입학정원 200명의 20%인 40명을 하나금융그룹 임직원 자녀에게 배정했다. 일반전형 비중은 60%이고, 나머지 20%는 사회적 배려 대상자 등 사회통합전형으로 뽑았다. 이에 대해 특혜 시비가 불거지면서 하나고는 정부 등으로부터 해당 전형 폐지 압력을 받아왔다.

금융위원회는 임직원 자녀 전형에 대가성 의혹이 있다며 2013년 은행업 감독 규정을 개정, 하나금융그룹이 매년 20억~30억원씩 내던 기금출연을 금지했다. 서울교육청과 서울시 역시 하나고의 임직원 자녀 특별전형 폐지를 지속적으로 요구하며 연 4억8000만원을 지원하던 장학금까지 축소해 하나고는 임직원 월급을 주지 못하는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임기훈 기자 shagger@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4.6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9% 툴젠 +8.38%
삼성전자 +0.48% 안랩 +7.25%
SK디앤디 +1.21% 와이솔 +0.32%
POSCO -0.87% 티씨케이 0.00%
SK가스 -2.02% 가온미디어 -0.4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87%
SK하이닉스 -0.78%
LG화학 -0.83%
NAVER -0.35%
현대차 +1.6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3.43%
서울반도체 -0.57%
카카오 -1.19%
테스 +0.65%
CJ E&M -0.1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이노베이... +0.92%
효성 +1.50%
KT&G +0.41%
고려아연 +3.70%
롯데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웨이포트 +9.36%
에스에프에... +2.68%
인터플렉스 +3.65%
ISC +4.52%
웹젠 +0.6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