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리우올림픽 남자 400m 예선 … 일본 2위 중국 3위 '돌풍'

입력 2016-08-19 07:29:59 | 수정 2016-08-19 07:29:59
글자축소 글자확대
일본이 자메이카를 따돌렸고, 중국은 미국과 대등하게 뛰었다.리우올림픽 남자 400m 계주 예선에서 나온 결과다. 한때 일본과 중국을 라이벌로 여겼던 한국은 '다른 차원'에 진입한 두 나라를 부러운 눈길로 바라본다.

야마기타 료타, 이즈카 쇼타, 기류 요시히데, 아스카 캠브리지로 구성한 일본 남자 400m 계주 대표팀은 18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 경기장에서 열린 예선 2조 경기에서 37초68을 기록해 조 1위를 차지했다. 이 종목 올림픽 3연패를 노리는 자메이카가 37초94로 일본에 이어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1조에서도 아시아 돌풍이 일어났다. 중국은 탕셴창, 쑤빙톈, 셰전예, 장페이멍이 이어 달려 37초82를 기록했다. 1조에서 중국보다 빨리 결승선을 통과한 팀은 미국(37초65)뿐이었다.

16개국이 참가한 올림픽 남자 400m 예선에서 일본은 2위, 중국은 3위에 올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