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국제유가, 가격안정 조치 기대심리에 상승…금값도 소폭 올라

입력 2016-08-16 06:32:21 | 수정 2016-08-16 06:3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국제유가는 산유국들이 가격 안정을 위한 조치에 나설 것이라는 기대 심리에 따라 상승했다.

1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9월 인도분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25달러(2.8%) 오른 배럴당 45.7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달 15일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10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1.36달러(2.9%) 상승한 배럴당 48.33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국제유가는 지난주 후반부터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산유국들이 가격 안정을 위한 조치에 나설 것이라는 기대가 공급과잉 우려를 불식시키고 있다.

다음 달 26∼28일 알제리에서 열리는 국제에너지포럼에서 산유국들이 가격 안정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내놓을 것이라는 관측이 힘을 얻고 있다.

이날도 이런 관측을 뒷받침하는 러시아 석유장관의 발언이 보도됐다.

알렉산더 노박 장관은 "사우디아라비아를 비롯한 산유국들과 시장 안정을 위해 협의하고 있다"고 말한 것으로 사우디아라비아 언론이 보도했다.

미국에서 원유 비축량이 감소했다는 분석도 나왔다. 원유시장 정보제공업체인 젠스케이프는 WTI 인도지점인 오클라호마 주 쿠싱의 원유 비축량이 1주일새 35만 배럴 이상 감소했다고 집
계한 것으로 알려졌다.

금값은 달러 약세의 영향으로 소폭 올랐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물 금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4.30달러(0.3%) 높은 온스당 1347.50달러에 마감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bk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1.4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26% 파라다이스 +1.09%
삼성엔지니... +1.39% 셀트리온 +0.30%
두산중공업 -1.54% 툴젠 +0.69%
삼성물산 -2.00% %
메리츠종금... -0.94% %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11%
OCI 0.00%
한화케미칼 -0.72%
LG디스플레... +1.12%
금호석유 -3.5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2.60%
이오테크닉... +3.09%
원익IPS +0.21%
로엔 0.00%
클리오 +7.5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2%
현대차 +1.99%
한화케미칼 +6.13%
OCI +8.83%
신한지주 +1.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44%
GS홈쇼핑 -0.36%
메디톡스 +0.35%
뷰웍스 -1.18%
모아텍 -1.5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