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동진 사장 "'갤럭시노트7' 자신 있다…시장 평가 겸허히 기다릴 것"

입력 2016-08-11 13:41:07 | 수정 2016-08-11 13:41: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은 냉소적인 미국언론들도 갤럭시노트7을 올해 최고의 패블릿, 기대를 뛰어넘는 제품, 가장 아름다운 제품으로 호평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 제공 삼성전자기사 이미지 보기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은 냉소적인 미국언론들도 갤럭시노트7을 올해 최고의 패블릿, 기대를 뛰어넘는 제품, 가장 아름다운 제품으로 호평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 제공 삼성전자



[ 이진욱 기자 ]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삼성 서초사옥에서 열린 갤럭시노트7 한국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자신감을 드러냈다.

삼성전자는 지난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갤럭시노트7을 처음 공개한 후, 이날 미디어데이를 통해 국내 소비자들에게 갤럭시노트7을 정식으로 소개했다.

이날 고동진 사장은 기조연설에서 “갤럭시 노트7는 회사 내부적으로도 기대가 큰 제품이며 뉴욕 현장에서 외신들의 반응을 직접 접한 후 기대감이 생겼다”며 “우리에게 다소 냉소적인 미국 언론들도 올해 최고의 패블릿, 기대를 뛰어넘는 제품, 가장 아름다운 제품으로 호평했다”고 말했다.

이어 “삼성전자가 처음 개척자로서 시장을 열었던 패블릿, 갤노트 시리즈가 이제 더욱 완성된 모습으로 삼성전자 뿐 아니라 전세계 스마트폰 시장에 새로운 장을 열었다”며 “최고 성능의 하드웨어 기술을 기반으로 소프트웨어와 서비스까지 강화하기 위해서 정말 많은 노력을 했다”고 강조했다.

고 사장은 갤럭시 노트7의 강점으로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사용자 경험(UX) ▲삼성 스마트폰 최초로 홍채인식 기능을 제공해 보안을 강화한 점 ▲삼성 패스, 클라우드와 같은 신규 서비스 과감하게 도입한 점 ▲지난 7년간 와콤과의 협력을 통해 S펜의 사용성과 기능을 더한 점 등을 꼽았다.

고 사장은 “무선사업부 임직원 땀과 노력으로 만들어낸 제품이 좋은 평가 받을수 있도록 진인사대천명의 마음으로 기다릴 것”이라며 "저희에게 힘과 약이 될 수 있는 냉정한 지적과 채찍질을 부탁한다"고 기조 연설을 마쳤다.

한편, 삼성전자의 최신 대화면 스마트폰 ‘갤럭시노트7’은 차세대 보안 기술인 홍채인식 기능과 스타일러스 ‘S펜’의 활용성을 확장한 것이 특징이다. 5.7인지 쿼드 HD 듀얼 엣지 슈퍼 아몰레드를 탑재했고, 노트 시리즈 최초로 상하좌우와 전후면 모두 대칭을 이루는 엣지 디자인이 적용됐다. 출고가는 98만8900원으로, 오는 19일 이동통신3사를 통해 출시된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11.9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4.43% 셀트리온 +0.30%
삼성전자 +1.35% KJ프리텍 -9.66%
SK디앤디 -0.86% 카카오 +1.60%
SK가스 +2.18% 지엘팜텍 -5.47%
현대산업 -1.15% 솔트웍스 -3.1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35%
POSCO +3.80%
신한지주 +2.90%
삼성바이오... +0.33%
SK텔레콤 -0.8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86%
CJ E&M +1.21%
에스엠 -0.38%
뉴트리바이... +0.89%
홈캐스트 -1.9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