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권창훈 결승골' 한국 축구, 멕시코 꺾고 8강 진출

입력 2016-08-11 06:20:09 | 수정 2016-08-11 06:29:22
글자축소 글자확대
14일 D조 2위 온두라스와 8강 격돌
권창훈 ⓒ gettyimages/이매진스기사 이미지 보기

권창훈 ⓒ gettyimages/이매진스


한국 축구가 리우올림픽에서 '디펜딩 챔피언' 멕시코를 격파하며 8강 진출에 성공했다. 한국 축구는 런던올림픽에 이어 2회 연속 메달 가능성을 높였다.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11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 마네 가힌샤 주경기장에서 열린 남자축구 C조 3차전에서 후반 32분 권창훈의 천금 같은 결승골을 앞세워 멕시코를 1-0으로 제압했다. 2승 1무(승점 5)가 된 한국은 C조 1위로 8강 진출을 확정했다.

한국은 14일 D조 2위 온두라스와 4강 진출을 다툰다. 올림픽 8강 진출은 4년 전 런던올림픽에서 동메달을 딴 이후 2회 연속이다.

전반에는 멕시코의 거친 플레이에 밀렸다. 전반 11분 페널티박스 안에서 정면에서 부에노 마르코에게 오른발 슈팅을 허용하는 등 여러 차례 위기를 맞기도 했다.

전반 26분에는 세자르 몬테스의 헤딩슛이 박용우를 맞고 굴절되면서 골대 위 그물을 흔들었다. 3분 뒤에는 골키퍼와 1대 1로 맞서는 위기를 맞기도 했다.

후반 들어서는 멕시코의 공격이 더욱 거셌다. 후반 25분에는 다시 시스네로스의 오른발 슈팅이 골대 위를 살짝 넘어갔다.

공격의 실마리를 찾지 못하자 한국은 석현준을 넣으면서 황희찬과 투톱으로 배치, 그라운드 분위기를 바꿨다. 반전을 모색했던 한국은 후반 32분 마침내 결승골을 터뜨렸다.

코너킥 상황에서 흘러나온 공을 잡은 권창훈이 멕시코 골대 왼쪽 페널티박스 안으로 치고 들어가면서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한경닷컴 뉴스룸 bk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7.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9% 툴젠 +0.87%
SK디앤디 -0.97% 오스코텍 -2.71%
SK가스 +3.69% 녹십자랩셀 +9.67%
더존비즈온 +0.47% 코나아이 +1.42%
두산엔진 -1.43% 바디텍메드 +0.2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0.55%
OCI 0.00%
한화케미칼 -0.72%
LG디스플레... -0.16%
금호석유 -3.2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스메카코... +0.17%
이오테크닉... +2.26%
원익IPS -1.45%
로엔 +0.27%
클리오 +1.1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2%
현대차 +1.99%
한화케미칼 +6.13%
OCI +8.83%
신한지주 +1.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0.44%
GS홈쇼핑 -0.36%
메디톡스 +0.35%
뷰웍스 -1.18%
모아텍 -1.5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