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대카드, 프리비아쇼핑 서비스 10월말 종료한다

입력 2016-08-07 15:22:42 | 수정 2016-08-07 18:35:02
글자축소 글자확대
현대카드, 개방형 쇼핑몰 ‘프리비아’ 서비스 종료
현대카드가 브랜드사업자로 나선 온라인쇼핑몰 ‘프리비아 쇼핑’ 서비스를 오는 10월 종료한다.

7일 현대카드는 프리비아쇼핑 운영을 개점 10년 만인 오는 10월31일 중단한다고 밝혔다. 대신 GS홈쇼핑의 디자이너쇼핑몰인 29센티미터와의 협업과 현대카드M포인트몰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여행상품만을 전문으로 판매하는 프리비아여행은 서비스를 지속한다.

2006년 8월 문을 연 프리비아 쇼핑은 의류와 가구 등 디자인상품을 주로 판매하는 개방형 쇼핑몰이다. 현대카드가 브랜드사업자를 맡았고 여행·쇼핑 콘텐츠기업인 타이드스퀘어가 판매와 상품공급을 담당해왔다. 개점 직후 7년간 현대카드 회원만을 대상으로 운영했지만 2013년 수익창출 차원에서 비회원에게도 상품을 판매하는 개방형 플랫폼으로 운영 방침을 바꿨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타이드스퀘어와의 계약이 오는 10월 만료된 가운데 다른 사업부문으로의 진출 계기가 생겨 사업 중단을 결정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카드업계에서는 최근 온라인쇼핑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지난 1일부터는 우리카드가 개방형 온라인 오픈마켓인 ‘위비마켓’ 서비스를 시작했다. 신한카드도 기존에 운영 중인 ‘올댓쇼핑몰’을 개방형 쇼핑몰로 전환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삼성카드는 지난해 11월부터 회원제 쇼핑몰인 ‘삼성카드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POLL

증권

코스피 2,172.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코미코 -17.31%
SK가스 -0.40% 툴젠 +0.14%
SK디앤디 +0.52% 모바일어플... 0.00%
삼성전자 -1.55% 엔지켐생명... -1.11%
현대중공업 +2.01% 브레인콘텐...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94%
SK하이닉스 -0.41%
KB금융 +1.2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70%
컴투스 +2.05%
안랩 +13.65%
웹젠 -2.15%
아모텍 +0.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