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국제유가, 공급과잉 우려에 하락…WTI, 4개월만에 40달러 붕괴

입력 2016-08-03 06:44:25 | 수정 2016-08-03 06:44:25
글자축소 글자확대
국제유가는 하락세를 이어갔다. 공급과잉에 대한 우려가 지속됐기 때문이다.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9월 인도분은 전 거래일보다 55센트(1.4%) 내린 배럴당 39.51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WTI의 배럴당 가격이 40달러 아래로 떨어진 것은 4월 초 이후 약 4개월 만에 처음이다.

이날 국제유가는 달러 약세의 영향으로 장 초반에는 2%대의 강세를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공급과잉에 대한 우려가 확산하면서 국제유가는 하락세로 돌아섰다.

미국 정부의 주간 단위 원유 비축량 발표를 하루 앞두고 전주보다 감소했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기도 했지만 투자자들의 공급과잉에 대한 우려는 전날에 이어 이어졌다.

미국의 원유생산시설 가동 증가 추세와 중동에서의 생산량 증가 신호가 투자 심리를 눌렀다.

금값은 상승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물 금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13달러(1.0%) 상승한 온스당 1372.60달러에 마감했다. 이는 최근 2년 새 가장 높은 수준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