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하철역 출구 앞 흡연…9월부터 과태료 부과

입력 2016-07-31 13:29:19 | 수정 2016-07-31 13:29:19
글자축소 글자확대
오는 9월부터 서울 지하철역 출입구 10m 안에서 담배를 피우다 적발되면 1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물어야 한다.

서울시는 단속 시행을 한달 앞둔 내달 1일을 '지하철 출입구 금연구역 홍보의 날'로 정하고각 자치구와 함께 막바지 제도 홍보에 나선다. 주요 지하철역 인근에서 시민과 공무원 330여명이 홍보물을 배포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지난 5월 시내 지하철역 출입구 10m 이내를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4개월의 단속 유예기간 동안 매달 1일을 홍보의 날로 정해 꾸준히 계도 활동을 벌여왔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9.8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KG ETS +0.13%
SK디앤디 -0.85% 툴젠 -2.99%
SK가스 +2.73% 코데즈컴바... +14.47%
두산엔진 +3.24% 썬코어 -0.26%
현대산업 +3.23% 신라젠 -4.8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3.15%
엔씨소프트 +1.26%
아모레퍼시... -0.32%
두산인프라... -0.12%
하나금융지... -0.1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3.99%
비아트론 +0.21%
코텍 +1.43%
대화제약 +1.81%
코미팜 +5.4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75%
현대제철 +0.95%
LG화학 +3.86%
삼성물산 +2.38%
롯데케미칼 +4.9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서울반도체 +2.38%
바이로메드 +0.20%
메디톡스 +0.33%
AP시스템 +2.52%
씨젠 +2.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