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리우올림픽 열흘 앞으로 … 인터넷보다 TV, 생방보다 하이라이트 선호

입력 2016-07-26 09:39:12 | 수정 2016-07-26 09:54:3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2016 리우올림픽이 열흘 앞으로 다가왔다. 지구촌 시민들은 리우올림픽 주시청 매체로 TV를 선택하고, 생방송보다 하이라이트 영상을 선호할 것으로 조사됐다.

26일 디지털 광고 미디어렙 DMC미디어가 발간한 ‘2016 리우올림픽 미디어 이용 행태 예측 보고서’에 따르면 설문조사 응답자들은 리우올림픽 경기를 시청하거나 결과를 확인하기 위해 이용하는 매체로 TV(62.9%)를 첫손으로 꼽았다. 이어 모바일 인터넷(36.7%), 유선인터넷(17.8%) 순이었다. 경기를 보지 않고 내용·결과만 확인하겠다는 응답도 35.5%나 됐다.

남성은 모바일 인터넷·유선 인터넷 하이라이트를, 여성은 TV 하이라이트와 TV 재방송을 상대적으로 더 선호했다. 연령대가 높을수록 TV 선호도가 높았다. 특히 20대는 커뮤니티, 30대는 모바일 인터넷 하이라이트를 좋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PC의 경우 선호하는 플랫폼은 네이버 TV 캐스트(82.0%), 유튜브(63.7%), 푹(pooq·32.5%) 순이었다.

이소민 한경닷컴 인턴기자 (숙명여대 법학부 4년) _bargarag_@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58.7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헝셩그룹 -0.69%
SK디앤디 -2.08% 유성티엔에... -1.34%
SK가스 -1.21% 영우디에스... +0.22%
아시아나항... -0.42% 툴젠 -1.25%
삼성전자 +0.83% 레이젠 +0.33%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백화점 +0.98%
한국전력 0.00%
KT&G -0.10%
고려아연 +1.09%
한국타이어 +2.1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1.91%
인터플렉스 +4.17%
서울반도체 -0.58%
에스엠 -0.65%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