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은행, 내년부터 현금성 외화자금 더 쌓아야

입력 2016-07-25 18:53:52 | 수정 2016-07-26 03:08:01 | 지면정보 2016-07-26 A10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금융위, 외화 유동성 규제
내년부터 은행들은 금융시장 불안에 따른 외화자금 유출에 대비해 즉시 현금화할 수 있는 외화자산을 일정 규모 이상 쌓아야 한다.

금융위원회는 이 같은 내용을 중심으로 하는 ‘외화 유동성 커버리지 비율(LCR)’ 도입 관련 규정 개정 계획을 25일 발표했다.

외화 LCR은 개별 은행이 보유 중인 달러 현금, 미국 국채, 우량회사채 등 고(高)유동성 외화자산을 향후 30일간 빠져나갈 수 있는 외화 순현금 유출액(추정치)으로 나눈 비율이다.

이태명 기자 chihiro@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53.78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0% 툴젠 +3.48%
카프로 +6.50% 티씨케이 +1.35%
SK디앤디 +2.72% 테스 +5.87%
SK가스 -0.82% 뷰웍스 +2.68%
SK하이닉스 +1.40% CJ E&M -1.4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35%
현대로보틱... -1.27%
LG화학 +0.99%
삼성전자 -0.65%
KB금융 -0.9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11%
휴젤 -3.01%
메디톡스 -0.59%
대화제약 +2.58%
셀루메드 +25.1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2.87%
삼성생명 +0.40%
SK하이닉스 +2.33%
롯데쇼핑 +2.03%
삼성SDI +1.9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9.54%
셀트리온 0.00%
씨젠 +0.38%
제넥신 +3.39%
에스엠 +0.3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