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암 진단 1시간이내 가능' 이원종 교수, 엑소좀 분석 암 진단기술 개발

입력 2016-07-25 15:35:53 | 수정 2016-07-25 15:40:2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이원종 인천대 교수 연구팀이 세포의 분신인 ‘엑소좀’내 마이크로알앤에(miRNA)를 동시에 다중 검출하는 새로운 질병진단 기술을 개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교수는 이번 기술을 통해 환자들의 암 진단을 1시간 이내로 가능케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는 바이오센서 분야 국제 학술지인 바이오센서드 앤드 바이오일렉트로닉스 인터넷판 최신호에 발표됐다.

엑소좀(Exosome)은 인간 세포에서 분비되는 입자로, 암, 알츠하이머 등 인간의 난치병 조기 진단을 위한 열쇄로 10여 년간 과학자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관심을 받아 왔다. 그러나, 현재 엑소좀 분자를 진단하는 PCR(중합효소 연쇄 반응) 방법은 특정 DNA를 증폭해서 보는 방식으로 10시간 이상의 시간과 복잡한 과정을 거쳐 많은 비용과 노동력이 소요된다.

이 교수 연구팀은 이미 지난해 엑소좀의 miRNA를 효율적으로 검출하는 새로운 기술을 선보였고, 이번에 “molecular beacon 이라는 검출 probe를 이용하여 엑소좀을 파괴하지 않은 상태에서 여러 개의 질병 바이오마커 miRNA를 동시 다발적으로 검출”하는 진보된 기술을 발표한 것이다.

이 교수는 “이번 기술이 상용화 될 경우 높은 정확성으로 단시간 이내에 단일 과정으로 엑소좀 miRNA 검출을 통한 질병 진단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고, 특히, 진단의 정확성과 다중 검출이 중요한 암, 바이러스 진단 등에 널리 활용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이번 연구는 인천대 및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을 받아 선도연구센터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수행됐으며, 이번 연구팀에는 인천대 이원종 교수가 교신저자로, 제1저자와 공동저자에는 인천대 이지혜, 정승아 학생 등이 참여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91.8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구영테크 +4.99%
한미약품 -10.76% KG ETS -2.51%
SK디앤디 -0.11% 툴젠 -4.62%
SK가스 +1.33% 메디젠휴먼... +8.36%
현대산업 +1.16% CJ E&M +5.1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0.56%
LG화학 +0.83%
POSCO +1.74%
동국제강 +2.64%
아모레G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미팜 +2.44%
홈캐스트 +4.42%
비에이치 +2.07%
AP시스템 +2.25%
원익홀딩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