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여름 휴가객 46%, 8월 초에 떠난다

입력 2016-07-19 17:40:04 | 수정 2016-07-20 01:47:30 | 지면정보 2016-07-20 A28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고속도로 30, 31일 가장 혼잡
올해 여름휴가는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전체 휴가객의 46%가 몰리고, 고속도로는 30일(출발)과 31일(귀경)에 가장 혼잡할 것으로 전망됐다.

국토교통부는 22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를 하계 휴가철 특별교통대책기간으로 정하고 관계기관 합동 교통대책을 마련했다고 19일 발표했다.

한국교통연구원이 지난달 전국 9500가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특별교통대책 기간에 하루평균 474만명씩 총 8065만명이 휴가길에 오른다. 지난해보다 2.5%, 평상시보다는 23.2% 많은 인원이다.

교통수단은 10명 중 8명(80.9%)이 “승용차를 이용하겠다”고 응답했고, 이어 버스(12.8%) 철도(4.4%) 고속버스(1.2%) 항공(1%) 해운(0.9%) 순이었다. 고속도로 이용 차량은 하루평균 441만대씩 총 7501만대로 예상된다.

휴가 예정지로는 동해안이 29.4%로 가장 많았고, 남해안권(21.6%) 서해안권(11.3%) 제주권(9.8%) 순이었다.

해외로 휴가를 떠나는 여행객도 크게 늘 것으로 전망됐다. 교통연구원은 특별교통대책 기간 예상 출국자는 하루평균 11만3000명씩 총 191만8000명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보다 25.2%, 평상시보다 18.2% 늘어나는 것이다. 해외 휴가 예정지는 중국이 26.1%로 가장 많았다. 인천국제공항 출국자는 31일에 가장 많을 것으로 전망됐다.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POLL

증권

코스피 2,168.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60% 넥센테크 -7.24%
SK디앤디 -0.78% 엔지켐생명... -8.91%
SK가스 +2.87% 아스타 +9.43%
삼성전자 -0.23% 메디프론 +12.92%
LG이노텍 -1.08% 툴젠 -0.9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NAVER -2.53%
한국전력 +2.83%
LG전자 +3.44%
LG화학 -1.5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리젠 0.00%
CJ E&M +3.71%
컴투스 +4.18%
코미팜 +0.41%
뷰웍스 +0.4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