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더위 이기는 여름상품] 42년 만에 선보인 싱글컵 아이스크림

입력 2016-07-19 16:24:41 | 수정 2016-07-19 16:24:41 | 지면정보 2016-07-20 B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빙그레
기사 이미지 보기
빙그레의 올여름 전략 상품 중 하나는 투게더 1인용 제품이다. 대표 장수상품인 아이스크림 투게더의 1인용 프리미엄 신제품인 시그니처 싱글컵이 그 주인공. 빙그레가 투게더를 출시한 지 42년 만에 내놓은 첫 번째 소용량 제품이다.

빙그레 투게더 시그니처엔 프리미엄 제품에 사용하는 100% 국내산 3배 농축우유가 들어갔다. 더 진하고 풍부한 맛을 내기 위한 것이다. 디저트 타입에 맞게 구성돼 쉽게 녹지 않는 것도 특징이다. 투게더 시그니처 용량은 110mL로 오리지널(900mL)의 약 8분의 1 수준이다. 혼자 먹기에 부담이 없다. 가격은 합리적으로 정했다. 새롭게 출시한 1인용 투게더 110mL 가격은 2500원이다. 빙그레는 투게더의 맛에도 변화를 줬다. 대표적 맛인 바닐라맛 출시 이후 씨솔트카라멜, 그린티라떼 등 시중에서 쉽게 접할 수 없던 고급 재료를 사용해 추가로 신제품을 선보였다.

투게더는 40년간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아이스크림으로 자리 잡았다. 빙그레는 최근 1인 가구의 급속한 증가, 디저트 문화의 확산을 반영해 소용량, 프리미엄 제품인 투게더 시그니처를 내놓았다. 기존의 가족 단위 구성 외에도 1인 가구 등을 타깃으로 한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또한 그동안 대용량 제품이 부담스럽다는 소비자 요구도 반영했다는 게 업계 평가다.

1974년 출시된 빙그레 투게더는 국내 최초 100% 생우유를 원료로 만든 정통 아이스크림이다. 연간 약 3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빅 브랜드로 성장했다. 출시 이후 누적 판매는 약 2억2000만개에 달한다. 빙그레 관계자는 “투게더는 국내 고급 아이스크림 시장을 본격적으로 개척한 대표 아이스크림”이라며 “기존의 강점을 활용하면서 트렌드를 반영한 신제품을 출시해 아이스크림 대표 브랜드로서 소비자의 사랑을 계속 받을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은빛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POLL

김영란법 시행령 개정이 필요하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64.1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14% 엔지켐생명... -2.14%
녹십자 -1.34% 툴젠 -1.04%
SK디앤디 -0.48% 예스티 -4.08%
두산엔진 -1.67% 썬코어 -2.60%
SK가스 +0.45% 메이슨캐피... +11.6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대우조선해... 0.00%
한국전력 -0.45%
아모레퍼시... +2.23%
POSCO 0.00%
LG디스플레... -3.4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솔브레인 -2.81%
바이로메드 +0.26%
AP시스템 -3.99%
메디톡스 +4.78%
카카오 -1.5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삼성화재 +2.24%
KB금융 +2.96%
현대차 +1.01%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2.90%
메디톡스 +4.78%
CJE&M 0.00%
티씨케이 +6.70%
GS홈쇼핑 +1.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