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벌금 낼 돈 없어 노역' 전두환 처남, 세금부과 불복 소송

입력 2016-07-13 08:55:36 | 수정 2016-07-13 08:55:36
글자축소 글자확대
탈세 혐의로 40억원의 벌금을 부과받고 이를 내지 못해 노역장에 유치된 전두환 전 대통령의 처남 이창석씨가 세금부과 처분에 불복해 소송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해 5월 말 강남세무서장을 상대로 "27억여원의 양도소득세 부과처분을 취소해달라"며 서울행정법원에 소송을 냈다.

전 전 대통령의 차남 재용씨와 이씨는 2006년 12월 경기도 오산시 양산동의 땅 28필지를 파는 과정에서 다운계약서를 작성하고 임목비(나무값)를 허위로 올려 양도소득세 27억여원을 포탈한 혐의로 재판을 받았다.

5년 이상 키운 나무를 팔 때 발생하는 산림소득은 세금 감면 혜택을 주기 때문에 매매대금 445억원 중 120억원이 산림소득인 것처럼 속여 세금을 포탈했다는 것이다.

대법원은 지난해 8월 재용씨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이씨에게 징역 2년6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하고 두 사람에게 벌금 40억원씩을 부과했다. 국세청은 재판 도중 이씨에게 포탈세액 27억여원을 부과했다.

이씨는 이에 대해 "산림소득은 일반 소득과 달리 취급하는 만큼 세금 책정을 다시 해야 한다"는 취지로 소송을 제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4.5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69% 디젠스 +29.98%
삼성물산 -6.91% 이엠텍 +1.89%
SK디앤디 +1.17% 안랩 +9.10%
SK가스 -1.20% 엔지켐생명... +0.56%
롯데푸드 +3.59% 지어소프트 -16.3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0.28%
한국전력 -2.46%
현대모비스 -0.20%
현대차 -0.30%
현대건설 -0.5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96%
메디톡스 +1.27%
안랩 +9.47%
카카오 -1.16%
컴투스 +1.7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