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0배 빠른 '차세대 메모리' 소재 개발…국제학술지 등재

입력 2016-07-13 12:00:09 | 수정 2016-07-13 12:00: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차세대 메모리의 기능을 높일 수 있는 핵심 소재가 새로 개발됐다. 이번 개발은 기존 메모리의 10분의 1 수준의 전력으로 구동 가능한 차세대 반도체의 상용화를 앞당길 수 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박병국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와 이경진 고려대 교수 공동연구팀이 차세대 자성(자석의 성질) 메모리(MRAM)의 동작 속도를 높이고 동시에 집적도(데이터 용량의 크기)도 높일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MRAM은 기존 실리콘 반도체 메모리와 달리 얇은 자성 박막으로 만든 메모리로 데이터를 저장하는 부품이다. 외부에서 전원을 공급하지 않아도 정보를 유지할 수 있는 비휘발성 메모리이며 동작 속도가 빨라 '체세대 메모리'로 주목받고 있다.

연구진은 이번 연구에서 MRAM에 이리듐-망간(IrMn) 합금과 같은 새로운 소재를 도입했다. 기존 기술에 비해 메모리의 동작 속도가 10배 이상 빠르고 동시에 집적도를 높일 수 있다.

박 교수는 "이번 연구는 MRAM의 상용화 가능성을 한 걸음 더 발전시킨 것에 의미가 있다"며 "추가 연구를 통해 기록성능이 뛰어난 신소재 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네이처 나노테크놀로지' 11일자에 실렸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7.4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2% 넥센테크 +0.55%
SK가스 -2.00% 디에스케이 -1.69%
SK디앤디 +1.17% 툴젠 0.00%
무학 +1.77% 코아로직 -8.76%
LG이노텍 -1.76% 코미코 +13.2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0.00%
한국전력 -2.05%
현대모비스 -1.38%
현대차 0.00%
현대건설 -0.7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2.42%
메디톡스 +0.62%
안랩 +8.16%
카카오 -1.98%
컴투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