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구공항 조속 이전…광복절 특별사면 실시

입력 2016-07-11 17:58:26 | 수정 2016-07-12 02:46:07 | 지면정보 2016-07-12 A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 대통령, 사드 국면 정면돌파
기사 이미지 보기
박근혜 대통령(사진)은 11일 “대구 공군기지(K2)와 민간 공항을 통합 이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광복절 특별사면을 하기로 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면서 “정부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지방자치단체와 주민 의견을 반영해 대구공항 이전을 조속히 추진하라”며 “대구 공군기지와 민간 공항을 통합 이전함으로써 군과 주민 기대를 충족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대통령이 대구공항 통합 이전을 전격 지시한 것은 지난달 영남권 신공항 선정에서 대구·경북이 지지한 경남 밀양이 선정되지 못한 데 대한 ‘민심 달래기’ 차원의 대책으로 풀이된다.

박 대통령은 이어 “광복 71주년을 맞이해 국민의 역량을 모으고 재기 기회를 가지도록 사면을 단행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의 특별사면은 2014년 1월 설 명절 직전과 지난해 8월 광복 70주년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박 대통령은 주한 미군에 사드(THAAD·고(高)고도 미사일방어체계)를 배치하기로 한 결정에 반발하고 있는 중국과 러시아를 향해 “사드는 북한 이외의 어떤 제3국을 겨냥하거나 제3국의 안보 이익을 침해하지 않고, 또 할 이유도 없다”며 “순수한 방어 목적의 조치를 취하는 것일 뿐”이라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논란이 되고 있는 사드 배치 부지에 대해 “군사적 효율성 보장과 더불어 지역 주민의 전자파 영향 문제로부터 안전과 건강을 확실히 보장할 최적의 부지를 선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북 성주와 경남 양산이 유력한 후보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장진모 기자 jang@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5.3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38% 넥센테크 0.00%
SK디앤디 +2.45% KG ETS +0.14%
SK가스 -0.48% 구영테크 -0.21%
KB금융 +0.74% 서울반도체 -0.86%
지코 -1.90% 셀트리온 +0.3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0.27%
NAVER +1.25%
SK텔레콤 -0.65%
LG화학 +1.07%
POSCO -0.5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고영 +1.89%
휴젤 -0.67%
카카오 -0.67%
셀트리온 +0.30%
클리오 +0.9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