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영국 총리 누가 되든 이민자 통제 강화

입력 2016-07-10 17:11:18 | 수정 2016-07-11 01:45:49 | 지면정보 2016-07-11 A13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영국 차기 총리가 될 두 후보인 테리사 메이 내무장관과 앤드리아 레드섬 에너지차관이 한목소리로 이민자 통제 강화를 주장했다.

메이 장관은 지난 8일 일간 텔레그래프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총리가 된다면 우리는 유럽연합(EU)에서 빠져나올 것이며 자유로운 이동에 통제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EU는 회원국 간 사람, 물자, 서비스, 자본의 자유로운 이동을 보장한다. 그중 사람의 자유로운 이주는 영국 내 일자리를 빼앗는다는 이유로 영국인들이 EU 탈퇴를 결심한 가장 큰 계기가 됐다.

레드섬 차관도 이날 일간 더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EU 회원국 시민의 영국 거주를 제한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가 EU를 떠나는 날까지 사람들이 이곳에 자유롭게 머물 수 있겠지만, 자유로운 이동 규정이 이곳에 온 사람이 계속 머물러도 된다는 뜻은 아니다”며 “영구 거주는 제한해야 한다”고 말했다.

집권 보수당 소속 하원의원이 당 대표(총리) 결선 후보를 두 명으로 추린 2차 투표에서 메이와 레드섬은 각각 1위와 2위를 했다. 결선은 15만여명의 보수당원이 오는 9월8일까지 우편투표하는 방식으로 치러진다.

임근호 기자 eigen@hankyung.com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2.7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80% JYP Ent. 0.00%
원림 0.00% 인성정보 -0.49%
태광산업 -0.61% 원익큐브 -0.19%
SK가스 -1.75% 동운아나텍 +1.79%
SK디앤디 -1.21% 툴젠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0.75%
현대차 -1.30%
삼성물산 +0.81%
POSCO +3.73%
LG화학 -0.3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지엔코 -9.84%
CJ E&M +10.80%
클리오 -0.62%
광림 -7.0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4.71%
LG전자 +1.49%
OCI +1.46%
삼성전기 -0.76%
미래에셋대... -1.6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메디톡스 +0.17%
코스메카코... +2.02%
솔브레인 +2.36%
이녹스 +0.9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