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혼밥족 늘며 간편 식재료 인기…이마트 국내산 냉동채소 도입

입력 2016-07-07 09:47:47 | 수정 2016-07-07 09:47: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마트는 7일 성수점 등 전국 9개 점포와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국내산 냉동채소 존(zone)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국내산 냉동채소들은 채소를 세척한 후 용도에 맞게 데치거나 절단하는 등 1차 손질을 마친 후 영하 35도에서 급속 냉동한 제품이다. 저장성과 바로 조리에 사용할 수 있게 편의성을 갖춘 점이 특징이다.

주요 상품으로는 한식에 널리 쓰이는 마늘과 대파, 청양고추 등 양념채소류와 카레, 볶음밥 용 믹스 채소류, 고사리·시레기·취나물 등 전통 한식 나물 3종 등 총 11종이다. 가격은 1980~8980원이다.

이마트는 이번 1차 도입에 이어 연내 전국 주요 도시 40개 매장으로 국내산 냉동채소를 확대 입점한다는 계획이다.

이마트는 지난해 6월부터 판매를 시작한 냉동수입채소를 통해 냉동채소에 대한 소비자 수요를 검증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지난달 그린빈스·아스파라거스·브로컬리 등 수입 냉동채소는 도입 첫 달과 비교해 1년만에 매출이 76% 증가하며 냉장 손질채소 매출 신장률을 크게 앞질렀다.

채소는 일반적으로 오랜 기간 선도를 유지하기 어려워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 비중이 늘면서 보관성과 간편성이 뛰어난 냉동채소 선호 현상이 나타났다고 이마트는 분석했다.

문지혜 이마트 채소바이어는 "신선채소에 급속냉동기법을 적용한 냉동채소는 영양 보존율이 높은 동시에 간편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라며 "1~2인 가구 증가와 집밥족 증가로 냉동 채소 시장은 더 커질 전망이어서 국산 냉동 채소도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5.7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28% 청담러닝 0.00%
삼성전자 +0.26% 빅텍 +2.87%
SK디앤디 -0.61% 주성엔지니... -0.46%
한국전력 +1.98% 한빛소프트 +29.82%
SK가스 +3.20% 포스코켐텍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1.68%
삼성엔지니... +0.43%
롯데케미칼 -0.52%
LG화학 -0.94%
POSCO +0.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25%
에스에프에... -0.83%
주성엔지니... -0.46%
메디톡스 -0.17%
지엔코 +5.9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6%
SK하이닉스 +1.57%
아모레퍼시... +3.17%
LG생활건강 +2.01%
한국전력 +1.9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트론 +7.46%
주성엔지니... -0.46%
휴젤 -3.68%
실리콘웍스 +4.02%
모두투어 +1.6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