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루이비통 이어 펜디도 국내 첫 남성 전용매장

입력 2016-07-03 19:38:00 | 수정 2016-07-04 03:48:21 | 지면정보 2016-07-04 A2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9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
기사 이미지 보기
명품업체 펜디가 올 9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 있는 남성 전문관 ‘멘즈 살롱’에 국내 첫 남성 전용 매장을 연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7월 한 달간 팝업스토어를 운영하는 루이비통도 9월 정식으로 남성 전용 매장을 연다.

명품업체들이 남성 전용 매장을 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구찌, 돌체앤가바나, 지방시, 버버리 등은 2011년부터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남성용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톰브라운, 벨루티, 프라다의 남성전문매장도 연내 신세백화점 멘즈 살롱에 들어선다.

신세계백화점은 남성 패션시장을 집중 공략하고 있다. 남성들이 명품 패션의 큰손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판단해서다. 강남점 증축공사가 끝난 2월 멘즈 살롱을 6446㎡(약 2000평) 규모로 확장한 것도 이 때문이다.

신세계백화점 측은 구매력이 큰 30~40대 남성들이 자신을 가꾸는 씀씀이가 커지고 있다고 전했다. 작년 신세계백화점 남성전문관에서 지갑을 연 남성 소비자 비중은 37%였지만 올해는 50%로 늘었다. 2~5월 멘즈 살롱 매출은 전년보다 91.2% 뛰었다.

손문국 신세계백화점 패션담당 상무는 “과거 남성들이 내집 마련, 노후준비 등으로 쇼핑에 인색한 편이었지만 요즘은 자신에게 투자하는 것을 최고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며 “경제력 있는 남성의 구매가 늘고 있어 이들을 겨냥한 특화 제품과 서비스를 계속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1.6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34% 큐리언트 +3.42%
삼성엔지니... +2.06% 자연과환경 +2.35%
삼성전자 +1.16% 한국정보통... +1.45%
SK디앤디 -0.13% 삼본정밀전... -8.68%
SK가스 +1.45% 아리온 +0.9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1.43%
POSCO +2.32%
삼성엔지니... +1.65%
삼성증권 -0.45%
삼성SDI +1.5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47%
셀트리온 -0.30%
고영 -0.78%
서울반도체 -0.59%
인터파크홀... +0.1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