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건강보험 월 10만원 내고 17만원 혜택

입력 2016-07-03 17:53:50 | 수정 2016-07-04 03:13:22 | 지면정보 2016-07-04 A13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역가입자 하위 20%는 보험료 대비 11배 수혜
건강보험 가입자가 지난해 월평균 10만원의 보험료를 내고 17만원의 보험 혜택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3일 발표한 ‘2015년 보험료 부담 대비 급여비 현황 ’ 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가입자당 월평균 보험료는 9만9934원이었다. 의료기관, 약국 등을 이용하며 받은 건강보험 혜택은 월평균 16만8725원으로 집계됐다.

건강보험 혜택이 납부 금액의 1.69배였던 셈이다. 4년 전인 2011년(1.80배)보다는 하락한 수치다. 작년 월평균 보험료는 2011년보다 19.3% 늘어나 월평균 보험급여 증가율(11.9%)을 웃돌았기 때문이다.

보험료 수준으로 계층을 나눴을 때 하위 20%는 월평균 보험료 2만5366원을 내고 12만8431원의 보험급여를 받았다. 건강보험 혜택이 보험료의 5.06배였다. 건강보험 지역가입자의 하위 20%는 납입한 보험료 대비 11.7배의 보험 혜택을 받았다. 하위 20%의 직장가입자 보험 혜택 3.9배보다 크게 높은 수준이다. 이에 비해 상위 20% 계층은 월평균 납부금액 23만1293원보다 조금 많은 24만8741원의 혜택을 받는 데 그쳤다.

중증 질환 가족이 있는 건강보험 가입자의 보험료 대비 보험 혜택도 컸다. 보험료 대비 보험 혜택은 심장질환자 7.5배, 뇌혈관질환자 7.3배, 희귀질환자 3.9배, 암질환자 3.4배 등이었다.

지난해 건강보험료보다 더 많은 보험 혜택을 본 가입자는 전체의 45.5%였다. 나머지 54.5%는 혜택보다 더 많은 보험료를 냈다. 분석 대상 3843만명 중 작년 한 해 동안 의료기관과 약국을 한 번도 이용하지 않은 사람은 7.1%인 273만명이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6.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38% 셀트리온 +0.89%
SK디앤디 +1.54% 포스코엠텍 -0.52%
한진해운 -46.15% 엔지켐생명... +1.57%
SK가스 -0.96% 솔루에타 +0.46%
지코 -0.48% 셀루메드 +0.3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0.13%
NAVER +2.01%
SK텔레콤 0.00%
LG화학 +0.72%
POSCO -1.3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고영 +0.63%
휴젤 -0.03%
카카오 0.00%
셀트리온 +0.99%
클리오 -0.2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