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쏟아지는 폭우…침수피해 속출

입력 2016-07-01 17:53:14 | 수정 2016-07-02 06:02:59 | 지면정보 2016-07-02 A2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항공편 결항·곳곳 지반 붕괴
서울 2일도 100㎜ 퍼부을 듯
기사 이미지 보기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1일 전국에 시간당 20㎜가 넘는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항공편이 결항하고 도로가 침수되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 이번 장맛비는 오는 6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돼 호우 피해가 잇따를 것으로 우려된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에서 발달한 저기압 남쪽으로 많은 양의 수증기가 유입돼 1일 전국 곳곳에 폭우가 쏟아졌다”며 “2일 밤까지 전국에 최고 100㎜가량의 많은 비가 더 내릴 것”이라고 1일 예보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기준으로 경기 양평(109.5㎜)을 비롯해 경남 양산(92.5㎜), 강원 홍천(90.0㎜) 등 전국 곳곳에 하루 100㎜ 안팎의 많은 비가 내렸다. 서울에는 89.0㎜의 비가 내렸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동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호우특보를 발령했다. 서울에는 이날 오후 9시를 기해 올 들어 처음으로 호우경보가 발령됐다.

남부지방 에 내린 폭우로 김해공항에서 출발할 예정이던 항공기 수십 편이 잇달아 결항됐다. 부산 지역에선 주차장 지반이 붕괴되고, 도로 곳곳이 침수되는 피해가 잇따랐다. 부산의 한 사찰에서 주차장 축대가 무너지면서 주차장에 있던 차량 6대가 떨어져 토사에 매몰됐다. 서울에선 서대문구 연세대 중앙도서관 지하층에 물이 들어차 학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기상청은 2일 오후까지 서울 등 중부지방엔 100㎜가량의 비가 더 내리고, 일부 지역엔 150㎜ 이상의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 이상의 집중호우도 내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마전선은 2일 오후 일시적으로 남부지방으로 내려간 뒤 3일 오후 다시 북상하면서 서울 등 중부지방에 비를 뿌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번 장맛비가 6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강경민 기자 kkm1026@hankyung.com

POLL

노인 기준 연령을 높이는 방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04.0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7% 하우동천 -1.30%
SK디앤디 0.00% 씨케이에이... +0.64%
SK가스 +0.86% 툴젠 -9.25%
BGF리테일 +1.20% 바이오씨앤... -2.93%
현대차 0.00% 아이센스 -0.7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현대모비스 +0.55%
LG전자 +0.25%
삼성물산 +0.77%
기아차 +0.6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53%
하나머티리... -1.09%
덕산네오룩... +2.88%
셀트리온 -0.95%
CJ오쇼핑 -0.8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롯데케미칼 +6.41%
POSCO +4.97%
현대제철 +4.27%
오리온 +1.11%
GS +4.15%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프레시웨... +3.22%
원익홀딩스 +0.94%
흥국 +7.11%
솔브레인 +3.36%
유진기업 +5.0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